세액공제 900만원까지...리츠투자 어때요? [이슈N전략]

유주안 기자 입력 2023. 12. 11. 09:11 수정 2023. 12. 11. 09:1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국경제TV 유주안 기자]
<앵커> 부동산에 투자하며 정기적인 배당수익을 추구하는 리츠, 고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한동안 투자자들 시선에서 멀어졌었는데, 최근 주가가 다시 반등을 하고 있습니다. 연말을 맞아 대표적 배당상품 리츠에 대한 관심을 가져볼만 한지 궁금한데요. 유주안 기자, 최근 리츠 주가 반등 배경은 무엇인가요?

<기자> 부동산 펀드의 일종인 리츠는 일반적으로 투자자들로부터 모은 자금, 대출받은 자금 등으로 부동산을 매입해서, 거기서 나오는 임대수익 등을 투자자들에게 배당하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저금리 시기와 금리가 어느 정도 오르는 동안에는 인플레 이기는 투자상품이다, 소액으로 우량 부동산 자산에 투자할 수 있다, 등의 이유로 한동안 리츠 인기가 높았으나 금리가 연달아 오르는 상황이 지속되자 작년 하반기부터 암흑기가 시작됐습니다.

금리가 높다면 일단 대출금리가 높아져서 배당가능이익이 줄 수 있고, 투자자들도 다른 고금리 상품들이 많기 때문에 관심에서 멀어지는 것이 당연한데, 최근 들어 추가 금리인상가능성이 줄고 있기 때문에 리츠로선 최악의 고비는 지났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실제 금리가 정점을 찍은 8월 이후 대부분 상장리츠들이 두자릿수 반등폭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주가 하락으로 인해 배당수익률도 과거보다 높아진 상황입니다.

서울프라퍼티인사이트 자료에 따르면 국내 상장 리츠중 모두투어리츠와 미래에셋글로벌리츠 배당수익률이 12%를 상회하고 있으며, KB스타리츠, 제이알글로벌리츠 등도 9% 수준입니다.

<앵커> 최근 공모주 시장이 좋고 개별 종목들 중 높은 수익률을 주는 주식이 많은데 굳이 리츠에 관심 가질 만한 이유가 있습니까?

<기자> 장기적 관점에서 볼 때 현재 리츠의 주가 수준이 많이 내려 와 있고요, 아직 시기를 예단할 수는 없으나 금리인하로 기조가 돌아선다면 리츠 주가도 본격적 반등을 보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연말이 되면 연금자산에 대한 관심 덩달아 높아지는데 이 때문에 장기투자금을 여유롭게 투자한다는 측면에서 배당도 나오고 금리인하 기대감 수혜를 볼 수 있는 리츠가 선택지 가운데 하나가 될 수 있습니다.

대표적 연금상품으로 연금저축펀드와 IRP(개인형 퇴직연금) 꼽을 수 있는데 IRP도 리츠 포함한 펀드 등 위험자산에 70%까지는 투자 가능합니다. 참고로 올해부턴 IRP나 연금저축 통한 세액공제 혜택이 700만원에서 900만원으로 늘어났습니다. 연금저축펀드는 600만원이고, 이 경우 IRP 300만원까지, 총 900만원 한도를 채울 수 있습니다. 아니면 IRP로만 전체 900만원 채울 수도 있습니다. 연봉 5500 이상인 경우 공제율이 13.2%로 118만8000원을 돌려받을 수 있고, 따라서 납입과 동시에 두자릿수 수익률이 확정되는 것과 마찬가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앵커> 리츠 고르는 기준과 투자시 유의할 점을 마지막으로 알려주세요.

리츠 편입 자산을 살펴보고, 회복 기대감이 높은 자산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편입자산이 비싸기 때문에 대출을 받게 되는데, 대출 상환 시기와 금리 수준도 수익률을 좌우하는 요소이므로 확인해보시는 게 좋습니다. 또 연금상품의 경우 세금 돌려받는 등의 혜택이 있는 대신 특정 연령이 되기 전까지는 중도인출을 하지 않는 것이 유리하기 때문에 이 점도 염두에 두는 게 좋습니다.

<잘 들었습니다.>
유주안 기자 jayou@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