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Net] 랴오청 첨단기술지구, 지능화 및 친환경 향한 첨단 장비 산업 발전 촉진

보도자료 원문 입력 2023. 5. 27. 20:3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랴오청, 중국 2023년 5월 27일 AsiaNet=연합뉴스) 이달 20일, Shandong Zhenyuan Auto Wheel Co., Ltd.(이하 "회사")가 총 11억2천500만 위안을 투자해 건설했으며 연간 500만 대의 고강도 강철 오토 휠 생산 능력을 갖춘 중국 산둥성 랴오청 첨단기술지구의 사업 현장에 미국 및 독일산 초기 장비들이 공식적으로 배치됐다.

회사의 개발 방향은 새로운 개발 컨셉을 구현하고, 첨단 장비의 특성 산업을 육성하며, 친환경, 저탄소 및 고품질 개발을 촉진하고자 하는 랴오청 첨단기술지구의 지향성에도 부합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랴오청 첨단기술지구 경량 오토 휠 워크숍

AsiaNet 100111

(랴오청, 중국 2023년 5월 27일 AsiaNet=연합뉴스) 이달 20일, Shandong Zhenyuan Auto Wheel Co., Ltd.(이하 "회사")가 총 11억2천500만 위안을 투자해 건설했으며 연간 500만 대의 고강도 강철 오토 휠 생산 능력을 갖춘 중국 산둥성 랴오청 첨단기술지구의 사업 현장에 미국 및 독일산 초기 장비들이 공식적으로 배치됐다. 작업자들이 장비의 포장을 제거하고 설치 및 디버깅을 개시한 가운데, 이 프로젝트는 올 6월 말까지 공식적으로 가동될 것으로 예상되며, 바야흐로 운영 개시의 카운트다운에 들어갔다.

회사는 랴오청 첨단기술지구 내 경량 오토 휠의 설계, 연구개발, 생산 및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첨단 기업으로, 경량 오토 휠 부문에서 시장점유율 40%를 차지하며 중국에서 업계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최근 수년간 회사는 업계 발전 추세에 초점을 맞추고, 연구개발 노력을 지속해서 강화했다. 2021년에는 전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28kg의 사이클론 3.0 경량 오토 휠을 개발함으로써 단일 휠의 무게를 18kg 줄이는 데 성공했다. 2023년에는 경량, 고베어링, 이너 휠 통합형 프리 휠의 개발에 성공했다. 이는 단일 휠로 10톤의 무게를 견딜 수 있어, 현재 시중의 기존 휠이 가진 안전성, 신뢰성, 베어링 용량, 교체 빈도 측면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소할 수 있다. 올 1월~4월 기간에 회사의 주문량은 2배로 증가하고,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0% 증가한 1억5천만 위안을 넘어섰다.

회사의 개발 방향은 새로운 개발 컨셉을 구현하고, 첨단 장비의 특성 산업을 육성하며, 친환경, 저탄소 및 고품질 개발을 촉진하고자 하는 랴오청 첨단기술지구의 지향성에도 부합한다. 랴오청 첨단기술지구 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수년 동안 랴오청 첨단기술지구는 강력한 제조 지구의 건설을 가속화하고, 첨단기술지구 제조 산업의 개발 이점과 특징을 강조하기 위한 기능적 포지셔닝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한다. 더불어 2025년까지 70억 위안 규모의 사업 수익 달성을 목표로 삼아 섬유 기계, 자동차, 기초부품 산업 등 세분화된 산업 사슬에 집중하면서 개발 품질과 수준을 향상시키고, 지능화와 친환경을 지향하는 첨단 장비 산업의 발전을 촉진하며, 특수 장비 제조업의 산업 클러스터를 육성하고 있다.

자료 제공: The Administration Committee of the Liaocheng High-tech Zone

사진:

Shandong Zhenyuan Auto Wheel Co., Ltd.가 생산한 경량 오토 휠

링크: https://iop.asianetnews.net/view-attachment?attach-id=440949

링크: https://iop.asianetnews.net/view-attachment?attach-id=440953

[편집자 주] 이 보도자료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으며, 연합뉴스의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아시아넷 보도자료

Copyright© 연합뉴스 보도자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