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Newswire] Antaisolar와 Jinko Technology, 글로벌 전략적 협력 개시

보도자료 원문 입력 2023. 5. 27. 17: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상하이 2023년 5월 26일 PRNewswire=연합뉴스) 이달 25일 상하이에서 열린 SNEC 2023에서 Antaisolar와 Jinko Technology가 전략적 협력 계약 체결식을 열었다.

양측은 상호 이익, 보완적인 이점, 자원 공유 및 상생 개발이라는 원칙을 바탕으로 청정에너지 분야에서 글로벌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PRNewsfoto/Antaisolar)

-- SNEC 2023 참가

(상하이 2023년 5월 26일 PRNewswire=연합뉴스) 이달 25일 상하이에서 열린 SNEC 2023에서 Antaisolar와 Jinko Technology가 전략적 협력 계약 체결식을 열었다. 양측은 상호 이익, 보완적인 이점, 자원 공유 및 상생 개발이라는 원칙을 바탕으로 청정에너지 분야에서 글로벌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Antaisolar CEO Huang Liqin과 Jinko Technology CEO Wang Hong이 양측을 대표해 계약서에 서명했다.

전 세계 청정에너지 산업은 경쟁이 매우 치열하다. 청정에너지 개발은 에너지 전환 및 탄소 중립을 달성하고자 하는 수많은 나라의 공통 목표이기도 하다. 중국은 세계 선도적인 입지를 구축한 완전하고 효율적인 광발전 산업 체인을 구축했다. Antaisolar와 Jinko Technology는 수년 동안 광발전 분야에서 활약한 기업이다. 양사는 2022년부터 여러 국내외 프로젝트를 통해 협력한 바 있다. 이제 전략적 협력 계약을 체결한 만큼, 양사는 프로젝트, 기술, 인재 및 기타 분야에서 교류를 심화하고, 파트너십 관계를 새로운 차원으로 격상시킬 전망이다.

Antaisolar CEO Huang Liqin은 "이번 SNEC에서 Jinko Technology와 전략적 협력 계약을 체결한 것은 매우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Antaisolar는 연구개발 부문에서 혁신과 돌파구를 꾸준히 추구한 PV 장착 시스템에서 전체 산업 체인을 주도하는 공급업체이며, 전 세계 고객을 위한 태양광 장착 시스템과 추적 시스템을 포함해 25GW 이상의 풀-시나리오 솔루션을 제공했다. 양측은 전문적인 역량, 기술 및 자원 측면에서 가치가 부합하며 상호 보완적이다. 양측은 프로젝트 경험과 기술 이점을 활용함으로써 더 깨끗하고 탄소 배출량이 적은 PV 발전소를 공동으로 건설하고, 실용적인 조치로 녹색 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다.

Jinko Technology CEO Wang Hong은 "Antaisolar와의 협력으로 청정에너지 산업 체인에서 중요한 배치를 구축했다"고 말했다. 양측은 협력을 더욱 심화하고, 잠재적인 기회를 공동으로 탐색하며, 태양광 시장을 발전시키고, 세계 곳곳에 지속가능하고 깨끗하며 효율적인 태양광 발전 및 장비 제조기지를 설립할 계획이다. 또한, 기술과 사업 혁신을 도모하고, 청정에너지로 세계를 이롭게 만들고자 한다.

앞으로도 Antaisolar와 Jinko Technology는 글로벌 시장에서 상호 유익한 조건 하에 협력을 이어가고, 상생 전략을 이행하며, 전 세계 고객에게 안정적이고 믿을 수 있으며 혁신적이고 효율적인 태양광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깨끗하고 안전하며 효율적인 저탄소 에너지 시스템 건설을 효과적으로 지원하며, 녹색 저탄소 변혁에 일조할 예정이다.

www.antaisolar.com

sales@antaisolar.com

출처: Antaisolar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PRNewswire 보도자료

Copyright© 연합뉴스 보도자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