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인♥' 이승기, '예비 장모' 견미리와 커플 염주?…"이미 사위로 인정" (연예뒤통령)

장예솔 기자 입력 2023. 2. 7. 20: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연예뒤통령' 이승기와 이다인의 결혼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7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는 '이승기♥이다인 전격 결혼! 장모 견미리와 소름 돋는 커플 염주 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진호는 "이승기는 열애 공개가 이렇게 파장을 불러일으킬지 몰랐을 것"이라며 이다인의 모친 견미리를 언급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장예솔 인턴기자) '연예뒤통령' 이승기와 이다인의 결혼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7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는 '이승기♥이다인 전격 결혼! 장모 견미리와 소름 돋는 커플 염주 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이진호는 이승기와 이다인의 첫 만남에 대해 "연예인의 한 주선으로 이루어졌다. 평소 이승기를 흠모하던 이다인이 지인에게 소개를 부탁했고, 골프를 치면서 가까워졌다"고 밝혔다. 

이진호는 지난 2021년 5월 24일에 발표된 두 사람의 열애 기사를 언급하며 "기사에는 '서로 알아갈 무렵이었다'고 나왔는데 서로를 알아갈 무렵은 이미 지난 상황"이라고 털어놨다. 

두 사람의 만남을 이승기의 전 소속사 후크 엔터테인먼트만 모를 뿐 양가 가족들은 모두 알고 있었다고. 

이진호는 "기자가 강릉에 A 리조트를 찾았는데 두 사람이 같이 있었다고 하더라. 단순히 같이 있었던 게 아니라 이승기가 본인 할머니 집에 직접 찾아가서 이다인을 인사시키는 모습이 포착됐다"고 설명했다. 

이진호는 "이승기는 열애 공개가 이렇게 파장을 불러일으킬지 몰랐을 것"이라며 이다인의 모친 견미리를 언급했다. 

그는 "견미리가 사건사고에 얽혀 있었다. 이런 부분 때문에 따가운 시선을 받는 시점에서 열애 공개를 했다. 엄청나게 큰 후폭풍이 있었다"고 대중들의 싸늘한 반응을 전했다.

또한 이진호는 이승기가 견미리와 함께 커플 염주를 찬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진호는 "사실상 이승기를 가족으로 인정했다. 견미리가 염주를 아무에게나 주지 않고, 가까운 사람에게만 준다고 하더라"며 "이승기의 종교는 원래 기독교다. 그런데 이다인을 위해서 절을 자주 찾을 정도로 정성을 쏟았다"고 밝혔다.

끝으로 이진호는 이승기의 프러포즈가 2021년 12월 23일 울릉도에서 이뤄졌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승기가 지금 영화 때문에 삭발한 상황인데 이 상황에서 프러포즈를 했을 리가 없다"며 "2021년 12월 23일에 울릉도에서 두 사람과 지인 커플이 포착됐다. 이승기가 소속사 모르게 이다인과 개인 일정으로 다녀왔다"고 전하며 그날 이후 견미리가 이승기를 사위로 인정했다고 털어놨다.

한편 이승기는 7일 자필 편지를 통해 "제가 사랑하는 이다인과 이제 연인이 아닌 '부부'로서 남은 생을 함께 하기로 했다. 프로포즈를 했고, 승낙을 받았다"며 결혼식 날짜를 4월 7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사진 = 유튜브 '연예 뒤통령'

장예솔 기자 imyesol@xportsnews.com

Copyright© 엑스포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