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준 "결혼 꼭 해보고파…가장 어려운 것 같다" 고백(킬리만자로)

조혜진 기자 입력 2022. 12. 3. 20: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손호준이 결혼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3일 방송된 tvN '인생에 한 번쯤, 킬리만자로'(이하 '킬리만자로')에서 손호준은 킬리만자로 등반 36시간 전, 최종 점검 교육을 경청하는 진지한 면모를 보였다.

열대 우림을 지나치며 산행을 시작한 손호준은 "인생에 한 번쯤 해보고 싶은 일"에 대해 "결혼이 꼭 해보고 싶다", "가장 어려운 것 같다"라고도 밝혀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손호준이 결혼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3일 방송된 tvN '인생에 한 번쯤, 킬리만자로'(이하 '킬리만자로')에서 손호준은 킬리만자로 등반 36시간 전, 최종 점검 교육을 경청하는 진지한 면모를 보였다. 

그는 고산병 관련 교육 역시 집중해 듣고 위기 발생의 상황에 대비하는 준비성을 갖췄다. 그러면서 손호준은 건강 관리 및 보온에 관해 질문하며 적극적인 태도를 취한 것은 물론, 서로 도우며 정상에 도달할 것을 다짐했다.

또한 등산 착장을 착용해 본 손호준은 Y2K감성의 스타일링을 완벽히 소화, 배우 비주얼을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그는 "기대도 되지만, 걱정도 많이 된다", "저라는 사람이 익숙한 것만 선택하는 사람이었지만 이번 등산을 성공하게 된다면, 다른 어떤 일이 생겨도 잘 이겨낼 것 같다"는 진중한 소감까지 밝혔다.

킬리만자로로 이동하는 동안 손호준은 유이와 효정, 윤은혜와 함께 노래를 들으며 단합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직접 챙겨온 산악회 깃발을 나눠줬다. 여기에 더해 유이의 운동화 끈을 직접 묶어주는 부대장 면모를 톡톡히 선보인 것은 물론, 등산 스틱을 점검하며 듬직한 존재감을 내비쳤다.

지난 방송 출연 당시, 무릎 부상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던 손호준은 모두를 챙겨준 이후 뒤늦게 스스로의 컨디션을 체크했다. 열대 우림을 지나치며 산행을 시작한 손호준은 "인생에 한 번쯤 해보고 싶은 일"에 대해 "결혼이 꼭 해보고 싶다", "가장 어려운 것 같다"라고도 밝혀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한편, 손호준은 현재 tvN '킬리만자로'와 SBS 금토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에 출연 중이다.

사진=tvN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Copyright© 엑스포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