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니 디자인한 주지아로 "아이오닉5, 놀랄 만큼 훌륭"

신재근 기자 입력 2022. 11. 24. 19:11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국경제TV 신재근 기자]
<앵커>

현대자동차의 첫 독자 생산 자동차, 포니를 설계한 이탈리아의 전설적 디자이너 조르제토 주지아로가 아이오닉 5를 훌륭한 형태와 구조를 가진 차로 평가했습니다.

주지아로는 현대차와 함께 `포니 쿠페 콘셉트` 복원 작업에도 나서기로 했습니다.

신재근 기자입니다.

<기자>

현대차 첫 양산 차량 포니와 전기차 아이오닉 5가 한자리에 서 있습니다.

현대차의 과거를 상징하는 차량과 현재이자 미래로 대변되는 차량이 공존한 모습으로, 지난 50년간 기술·디자인 측면의 진보를 보여줍니다.

주지아로는 아이오닉 5에 대해 디자인뿐만 아니라 기술적으로 훌륭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조르제토 주지아로 / 산업디자이너: 아이오닉 5의 형태를 보면 무엇보다도 단순합니다. 훌륭한 아키텍처(형태와 구조)입니다. 놀랄 정도로 훌륭한 작업을 해 냈다고 생각합니다.]

주지아로는 현대차와 `포니 쿠페 콘셉트` 복원 작업에도 나서기로 했습니다.

포니와 달리 포니 쿠페 콘셉트는 지난 1974년 개발까지 마쳤지만 양산에 이르지 못하고 유실됐기 때문입니다.

포니 쿠페 콘셉트는 포니의 스포츠카 모델로, 포니와 함께 현대차의 양대 유산(헤리티지)으로 분류됩니다.

[조르제토 주지아로 / 산업디자이너: 과거 열정을 가지고 저희가 디자인할 것이고요. 그리고 제가 제작할 것입니다. 우리가 생각한 쿠페를 만날 것이고, 진보된 쿠페를 보게 될 것입니다.]

포니 쿠페 콘셉트는 내년 봄 최초 공개될 예정입니다.

한국경제TV 신재근입니다.


신재근 기자 jkluv@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