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RM '생일을 축하해, 김남준 네 멋대로 해라!'[엑's 하드털이]

고아라 기자 입력 2022. 9. 12. 10: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전세계를 보랏빛으로 물들인 방탄소년단(BTS)의 RM(본명 김남준)이 오늘(12일) 스물아홉 번째 생일을 맞았다.

방탄소년단의 리더이자 메인 래퍼 포지션인 RM은 팀 내 브레인을 맡고 있다.

전시회와 박물관에서 자주 목격될 만큼 미술 애호가로 알려진 RM은 최근 다양한 활동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국내에선 RM이 다녀간 전시회를 따라가는 'RM투어'가 생길 정도로 팬들을 자연스럽게 미술관으로 모이게 하는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고아라 기자) 전세계를 보랏빛으로 물들인 방탄소년단(BTS)의 RM(본명 김남준)이 오늘(12일) 스물아홉 번째 생일을 맞았다.

방탄소년단의 리더이자 메인 래퍼 포지션인 RM은 팀 내 브레인을 맡고 있다. 유창한 외국어를 구사하며 미주 투어와 각종 인터뷰, 시상식에서 해외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전담했다. 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에 출연해 박경을 뒤잇는 아이돌 대표 뇌섹남임을 입증한 바 있다.

브레인-뇌섹남과는 거리가 다소 먼 ‘파괴몬, 파괴왕, 파괴의 신’ 다양한 별명의 소유자다. 무대장치나 의상 및 소품들을 망가뜨리고 부수고, 여행 중 여권을 잃어버리거나 블루투스 이어폰을 수차례 분실하는 등 허술한 반전 매력으로 인간미를 유지하고 있다.

전시회와 박물관에서 자주 목격될 만큼 미술 애호가로 알려진 RM은 최근 다양한 활동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개인 소장품으로 전시에 참여하고, 해외에서 진행되는 한국 근대미술 전시를 위한 오디오 가이드 음성녹음에 재능기부를 하기도 했다. 국내에선 RM이 다녀간 전시회를 따라가는 ‘RM투어’가 생길 정도로 팬들을 자연스럽게 미술관으로 모이게 하는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한편, RM 소속된 그룹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15일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부산엑스포) 유치 기원 콘서트’를 개최한다.

현장에서 엑스포츠뉴스가 포착한 방탄소년단 RM의 다양한 활동 모습을 하트털이로 모았다.

뽀시래기 랩몬스터 시절의 RM

뇌섹남으로 인정 받은 그 때 그 시절

남자는 역시 핑크

훈훈한 맵시에 '보조개 미소는 덤'

명품보다 더 명품

여심 무장해제 시키는 '이 미소에 반한다'

BTS의 브레인답게 멋짐 뿜뿜

'Smooth like butter'

레드카펫 빛내는 슈트 멋쟁이

롱코트가 잘 어울리는 시상식 RM

심장에 빨간 하트가 포인트

보라 보라해!

RM 공항패션 둘러보기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공항패션

귀국 후 밝은 미소

밀리터리도 좋아해요!

헤어스타일에 힘! 모자가 없으면 선글라스

확고한 취향! 애착템(호루라기 목걸이) 등장

댄디 그 자체~

RM 여기 있어요~

마스크 너머 눈웃음 베시시

출근길엔 모자+선글라스 애착 목걸이까지 풀착장

고아라 기자 iknow@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