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만 인구 붕괴 태백..기금 확보·시책 발굴·공약 추진 전방위 대응

김태식 입력 2022. 8. 18. 20:3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강원 태백지역 인구가 4만명이 무너진 가운데 태백시가 적극적인 인구감소위기 대응과 소멸대응기금 확보 등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주요 내용은 ▲강원특별자치도 출범에 따른 규제자유특구 지정 ▲인구감소위기지역 공공기관 이전 등 특례 규제 신설▲ 지방소멸대응 인구정책 추진 ▲국가 전지훈련 클러스터 구축 사업 ▲산림 클러스터 조성사업 ▲매봉산 산악관광사업 ▲통합 공공임대주택 건립 ▲태백시 공공산후 조리원 건립 등 맞춤형 인구정책 사업 26건과 생활인구 유치전략 사업 21건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강원 태백시 황지연못의 동전 소원빌기
강원 태백지역 인구가 4만명이 무너진 가운데 태백시가 적극적인 인구감소위기 대응과 소멸대응기금 확보 등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태백시 인구는 지난 8일 3만9998명으로 4만명이 무너지고 17일에는 3만9980명이 됐다.

지역 인구감소는 태백만의 문제가 아닌 전국적인 문제로 해당 지자체들이 묘수를 찾고 있지만 현실적으로 어렵다.

이런 가운데 태백시는 지난 16일 이상호 태백시장의 주재로 지역소멸 및 인구감소위기 적극대응을 위한 부서별 맞춤형 인구정책 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민선8기 들어서자마자 불어닥친 위기에 총력을 다하는 모습이다.

태백시는 정주인구의 개념을 넘어 생활인구(관계인구) 유치전략을 시행해 지역 간 인구경쟁이 아닌 상생발전 및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주요 내용은 ▲강원특별자치도 출범에 따른 규제자유특구 지정 ▲인구감소위기지역 공공기관 이전 등 특례 규제 신설▲ 지방소멸대응 인구정책 추진 ▲국가 전지훈련 클러스터 구축 사업 ▲산림 클러스터 조성사업 ▲매봉산 산악관광사업 ▲통합 공공임대주택 건립 ▲태백시 공공산후 조리원 건립 등 맞춤형 인구정책 사업 26건과 생활인구 유치전략 사업 21건이다.

특히 인구감소 극복과 4만 인구 회복을 위해 발굴된 시책은 반드시 실현될 수 있도록 예산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경제규모 확대를 위한 생활인구 유치에도 초점을 맞춰 인구정책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함께 지난 17일에는 정부의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평가에서 스포츠 케어 인프라구축, 정주여건개선, 생활인구 유입,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들을 발굴해 광역지원계정 80억원, 기초지원계정 140억원 등 총 220억원의 소멸대응기금을 확보했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인구가 감소해 소멸위기에 처한 지자체를 지원하기 위해 정부가 올해 처음 도입한 재원이다.

시는 이번에 배분된 금액을 토대로 투자계획을 수정해 확정된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상호 태백시장은 민선8기 공약에서 예산 5000억 시대를 열어 인구감소가 아닌 인구회복을 통해 제2의 태백 전성기를 이끌겠다는 계획으로 조직개편을 통해 각종 공약들이 효율적으로 추진되도록 총력을 다하고 있다.  

태백=김태식 기자 newsenv@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