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담댐 인근 다리 공사현장서 교각 상판 낙하..1명 위중

정혜정 입력 2022. 5. 26. 18:3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전북 진안군 용담댐 인근 다리 공사현장서 구조물 낙하. [전북소방본부 제공]

26일 오후 3시 47분쯤 전북 진안군 안천면 용담댐 인근 다리 공사 현장에서 120t 규모의 구조물이 25t 트레일러 차량 위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위중한 상태로 전해졌다.

이 사고로 공사 자재를 싣고 공사장에 온 운전자 A씨가 차량에 갇혀 119구조대가 차량을 해체하고 구조 중이다. A씨는 심정지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구조물을 양쪽에서 끌어올리던 크레인 2대가 균형을 잃으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고용노동부 전주지청 근로감독관들도 사고를 수습하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