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와 재회신 찍었지만"..이준기 밝힌 #달의 연인 #시즌2 (문명특급)[종합]

하지원 기자 입력 2022. 4. 1. 15: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이준기가 드라마 '달의 연인' 엔딩을 언급했다.

이날 재재는 이준기, 아이유, 강하늘, 남주혁, 백현 등이 출연했던 SBS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를 언급했다.

이준기는 "이분들과 함께해서 좋은 에너지를 받았다. 지금도 사인을 받는 어린 친구들은 전작을 모르고 '달의 연인'만 안다"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이준기는 '달의 연인' 촬영 당시 15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배우 이준기가 드라마 '달의 연인' 엔딩을 언급했다.

3월 31일 유튜브 웹 예능 '문명특급'에는 배우 이준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재재는 이준기, 아이유, 강하늘, 남주혁, 백현 등이 출연했던 SBS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를 언급했다.

이준기는 "이분들과 함께해서 좋은 에너지를 받았다. 지금도 사인을 받는 어린 친구들은 전작을 모르고 '달의 연인'만 안다"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재재가 "팬들이 시즌2를 원하지만 지금은 그 캐스팅이 안된다고 한다"라고 하자 이준기는 "저도 시즌2를 바란다. 시즌2 얘기는 많이 했었다"고 전했다.

"동창회를 열자"는 말에 이준기는 "그날은 파티일 것 같다. 그것만으로 해수와 왕자들이 다시 만나지 않냐. 얘들아 아름다울 때 모이자"라고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준기는 '달의 연인' 촬영 당시 15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그는 "첫 촬영부터 6kg을 뺐다. 아픔을 가지고 처절하게 살아가는 인물이라 상처받은 짐승 같지 않아야 할까 생각해서 감독님께 말씀드렸더니 체중을 좀 빼보자고 하셨다. 감독님이 오케이 하실 때까지 뺐다"고 설명했다.

'달의 연인' 엔딩 장면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준기는 "해수(아이유 분)와 다시 만나는 걸 찍었다. 제가 수트를 입고 모르는 사람으로 해수에게 다가와서 손수건을 건넨다. 해수가 바라보면 저는 아무것도 모르는 사람처럼 있다. 씩 웃으며 바라봤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까지 감독님도 고민하셨던 것 같다. 조금 더 깊이 있고 아픈 여운이냐 희망을 바라볼 수 있는 여운이냐. 어떤 걸 선택해도 아쉬움은 있었을 것 같다. 조금 더 사무치는 여운이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셨던 것 같다. 솔직히 DVD에는 들어갈 줄 알았는데 차단을 하셨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준기는 "우리 팬분들이 슬퍼하는 게 좋더라. 그래서 이건 보여주지 말아야지"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문명특급' 화면 캡처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