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Newswire] 스위스, 새롭고 독특한 세계 시민권 보고서에서 1위 차지

최정환 입력 2022. 1. 13. 20:18
음성재생 설정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여러 아시아 국가가 상위권에 올라

(런던 2022년 1월 13일 PRNewswire=연합뉴스) 정부 자문 및 마케팅 부문의 세계적인 선도기업 CS Global Partners가 큰 기대를 받았던 세계 시민권 보고서(World Citizenship Report, WCR)[https://csglobalpartners.com/world-citizenship-report/ ]를 발표했다. WCR은 세계 시민의 관점에서 다양한 국가의 시민권을 비교하는 독특한 도구인 세계 시민권 지수(World Citizenship Index, WCI)도 공개한다. 이 지수는 세계 시민을 위해 시민권을 정의하는 다섯 가지 핵심 동기 요인을 바탕으로 187개 관할권을 평가한 것이다.

WCR에서는 안전과 보안(Safety and Security), 삶의 질(Quality of Life), 경제 기회(Economic Opportunity), 글로벌 이동성(Global Mobility) 및 재정 자유도(Financial Freedom)로 정의된 동기 요인을 기준으로 점수를 평가하며, 신뢰성 높은 공식 통계를 이용했다. WCR은 주요 데이터 은행의 조사, 인터뷰 및 500명이 넘는 고자산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여권 파워를 넘어 적합한 두 번째 시민권을 선택하는 데 일조하는 중추적인 요인들을 강조한다.

CS Global Partners[http://www.csglobalpartners.com/ ] CEO Micha Emmett는 WCR이 업계 내 다른 보고서와 차별화되는 이유에 대해 "특히 재력을 가진 사람들이 포스트 코로나 세계에서 더 좋은 기회와 더 나은 보호를 꾸준히 모색한다"라며 "이는 이들이 세계 시민에게 가장 큰 혜택을 부여하는 국가를 조사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녀는 "이 보고서를 통해 세계 시민이 진정으로 관심을 두고 있으며, 세계 시민에 진정한 영향을 미치는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고자 했다"라며, "두 번째나 세 번째 시민권을 얻을 수 있는 경우, 고액 순자산가가 가장 먼저 제기하는 질문은 '이와 관련된 다음 장소는 어디인가?'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녀는 "고액 순자산가는 두 번째 시민권을 얻어 제2의 집을 마련할 국가를 결정하는 것과 같은 매우 중요한 사안을 결정할 때, 다양한 요인을 고려해야 한다"라며, "여권 파워는 물론 중요한 요인이지만, 팬데믹과 관련된 이동 제한으로 볼 수 있듯이 외부 변화로 인해 가장 큰 영향을 받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보고서 결과, 스위스가 가장 높은 점수인 88.1점을 받으면서 1위에 올랐다. 덴마크(88.0점)가 2위, 핀란드와 노르웨이 및 스웨덴이 3위(86.9점)를 기록했다. 특히 미국 같은 세계 초강대국이 상위 10위권에 들지 못했는데, 이는 이와 같은 경제 대국이 글로벌 엘리트에게 구체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것에 큰 변화가 있음을 보여준다. 이에 비해, 아시아는 경제적 이점으로 인해 경제 번성 허브로 부상했다. 특히 일본이 6위, 싱가포르가 7위에 올랐다.

WCR은 국가별 실적을 분석할 뿐만 아니라 고액 순자산가가 자산을 보호하고 늘리는 방식도 살핀다. 여기에는 상속세와 부유세를 고려하는 효과적인 재정 계획 실행과 암호화폐 같은 새로운 주요 자산에 대한 투자도 포함된다.

WCR에 따르면, 투자 시민권(Citizenship by Investment, CBI)도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이들에게 효과적인 도구라고 한다. CBI 경향은 팬데믹 발생 후 심화됐다. CBI는 결혼, 자손 또는 귀화로 인해 다른 나라에 얽매이지 않은 이들에게 대안적이고 시간 효과적인 해결책을 제시한다. 궁극적으로, CBI는 신청자가 다층적인 신원조회 절차를 통과하기만 하면 기존에 아무런 연관이 없는 나라에서도 종종 3~4개월 만에 두 번째 시민권을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WCR에 따르면, 기업가와 사업가는 봉쇄가 한창일 때 세월의 시험을 견딜 투자를 적극적으로 모색했다고 한다. 수많은 고액 순자산가와 세계 시민은 미래를 예측할 수는 없지만 세계 경향을 잘 확인함으로써, 전에는 고려한 적이 없는 곳에서 발생하는 기회를 파악했다. WCR은 부유한 개인과 그 가족이 가장 관심을 두는 관련 데이터를 축적함으로써 이와 같은 경향을 밝히고, 두 번째 시민권 과정을 더욱 간소하게 만드는 것을 지향한다.

사진 - https://mma.prnewswire.com/media/1725162/Top_20_List_of_WCR_Scores.jpg

The top scoring countries in the World Citizenship Report (WCR)

문의: pr@csglobalpartners.com, www.csglobalpartners.com

출처: CS Global Partners

New One-of-a-Kind World Citizenship Report Gives Switzerland Top Spot with Asian Countries Not Far Behind

LONDON, Jan. 12, 2022 /PRNewswire/ -- CS Global Partners, the world's leading government advisory and marketing firm, has released its much-anticipated World Citizenship Report (WCR) [https://csglobalpartners.com/world-citizenship-report/ ]. The WCR showcases the World Citizenship Index (WCI), a distinctive tool that compares world citizenships from the perspective of a global citizen. The index's methodology evaluates 187 jurisdictions across five key motivators defining citizenship for the global citizen.

Reliance was placed on official statistics to evaluate a score for the defined motivators of Safety and Security, Quality of Life, Economic Opportunity, Global Mobility and Financial Freedom. Backed by research from leading data banks, interviews and a survey undertaken by over 500 wealthy investors, the WCR looks beyond passport strength and emphasises pivotal factors that play a role in choosing the right second citizenship.

Micha Emmett, the CEO of CS Global Partners [http://www.csglobalpartners.com/ ], said that the WCR stands apart from other reports in the industry because it "examines which countries offer the most benefits for global citizens, particularly in a post-COVID world where those that have the means are consistently searching for greater opportunities and better protection."

"We wanted to capture what truly concerns and affects a global citizen," she said. "When there are options to gain a second or third citizenship, the first question HNWIs mind is 'where is the next place to be associated with?'"

"High-net-worth individuals must consider a myriad of factors when deciding something as monumental as where to obtain second citizenship and build a second home. While passport strength is, of course, an important component, it is also one that is subject to the greatest change as evidenced by pandemic related travel restrictions," she added.

Results show Switzerland scoring the highest with 88.1, followed by Denmark (88.0) in second place and Finland, Norway and Sweden tied for third (86.9). Notably, global superpowers such as the United States did not rank in the top ten, symbolising a significant shift in what these economic giants can tangibly offer the global elite. Comparatively, Asia emerged as a hub for economic prosperity due to its business advantages, particularly Japan, which ranked sixth and Singapore, which came in seventh.

Aside from analysing the performance of countries, the WCR looks at ways HNWIs protect and grow their wealth. This includes implementing an effective financial plan that considers inheritance and wealth taxes and investing in emerging valuable assets like cryptocurrency.

The report finds that citizenship by investment (CBI) is also an effective tool for the world's wealthiest, and it has become a trend exacerbated during the pandemic. CBI offers an alternative and time-effective solution for those who do not have a marriage, descent, or naturalisation attachment to other countries. It ultimately enables applicants to obtain a second citizenship, often within three to four months, without any former ties to the nation, as long as they can pass a multi-tiered vetting procedure.

According to the report, entrepreneurs and business people actively sought investments that stood the test of time during the thick of lockdowns. While predicting the future isn't possible, keeping abreast of global trends has enabled many HNWIs and global citizens to identify opportunities in places they may not have considered before. The WCR aims to bring these trends to light and make the second citizenship process simpler by compiling relevant data that most concerns affluent individuals and their families.

Photo - https://mma.prnewswire.com/media/1725162/Top_20_List_of_WCR_Scores.jpg

The top scoring countries in the World Citizenship Report (WCR)

Contact: pr@csglobalpartners.com, www.csglobalpartners.com

Source: CS Global Partners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PRNewswire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