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공모가 30만원 유력..기관 주문금액 1경원 넘었다

이민지 입력 2022. 1. 12. 18:14 수정 2022. 1. 12. 19: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LG에너지솔루션이 기업공개(IPO)서 역대급 흥행기록을 세우며 공모가 30만원을 확정한 것으로 추정된다.

1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은 전일부터 이날까지 이틀간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경쟁률 1500대 1을 넘은 것으로 전해졌다.

일각에선 14일 공시될 LG에너지솔루션의 최종 수요예측 경쟁률이 1900대 1에 육박해 이전 최고 기관 경쟁률을 기록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1883대 1)를 넘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11~12일 기관 대상 수요예측 진행
1500대 1 경쟁률 기록, 주문금액 1경원 넘어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기업공개(IPO)서 역대급 흥행기록을 세우며 공모가 30만원을 확정한 것으로 추정된다.

1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은 전일부터 이날까지 이틀간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경쟁률 1500대 1을 넘은 것으로 전해졌다. 기관투자자들이 공모주 물량 확보를 위해 공모가격(25만7000~30만원) 중 상단인 30만원에 주문을 넣었음을 고려하면 총 기관 주문금액은 대략 계산해봐도 1경원을 넘었을 것으로 추산된다.

이는 역대 주요 IPO 수요예측 결과를 크게 압도하는 수치로 이전 최고 기관 주문금액인 카카오뱅크 2585조원을 크게 압도한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선 14일 공시될 LG에너지솔루션의 최종 수요예측 경쟁률이 1900대 1에 육박해 이전 최고 기관 경쟁률을 기록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1883대 1)를 넘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같은 흥행은 상대적으로 몸값을 낮게 잡은 덕분이다. LG에너지솔루션의 공모가 상단 기준 예상 시가 총액은 70조원이지만 증권업계에선 이보다 더 높은 가치를 부여하고 있다. 공동주관사 7곳은 LG에너지솔루션의 상장 후 적정 시총을 112조원으로, 한국투자증권과 SK증권 등은 100조원으로 산정했다.

윤혁진 SK증권 연구원은 "LG에너지솔루션의 비교 대상 기업인 중국 CATL은 작년 기준 EV(시장가치)/EBITDA(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가 80배 수준인데, LG에너지솔루션은 시총을 100조원으로 산정하더라도 이 값이 43배 수준"이라면서 "금리 인상 리스크를 고려하더라도 공모가 대비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공모주를 1주라도 더 받기 위한 경쟁이 치열한 만큼 의무보유 확약을 신청한 기관 비율도 높았던 것으로 전해진다. 의무보유확약이란 상장 후 일정 기간 주식을 팔지 않겠다고 약속을 하는 것으로 이를 신청한 기관들에는 가산점이 더해진다. 상장 당일 기관들의 매물 출회 가능성이 낮아짐에 따라 LG에너지솔루션의 주가 급등 가능성도 높아진 셈이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이달 17∼18일 개인투자자 청약에 이어 이달 27일 코스피에 상장한다. 개인투자자는 대표 주관사인 KB증권, 공동 주관사인 대신증권, 신한금융투자와 인수회사로 참여하는 미래에셋증권, 하나금융투자, 신영증권, 하이투자증권 등을 통해 청약할 수 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Copyright ©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