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정, 30일 '너의 그 사람' 발표 "토이의 밝은 슬픔 오마주"

박상우 입력 2021. 10. 20. 14:2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박재정'

가수 박재정이 3개월 만에 신곡으로 돌아온다.

오는 30일 박재정이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로운 더블 싱글 '너의 그 사람'을 발표한다. 올해 7월 선보인 '취미' 이후 3개월 만에 발표하는 이번 앨범에는 박재정의 보컬적인 매력을 담아낸 '너의 그 사람'과 '마지막 노래' 등 두 곡이 수록된다.

타이틀곡 '너의 그 사람'은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는 친구를 좋아하는 남자의 짝사랑 이야기를 담은 노래다. 박재정은 "존경하는 뮤지션 토이 선배님의 밝은 슬픔을 오마주한 곡이다. 이런 톤의 노래를 꼭 한번 해보고 싶었다. 특히 편곡에 신경을 쓴 노래다"라고 직접 작업 후기를 밝혔다.

박재정은 '너의 그 사람' 뮤직비디오에도 주요 인물로 직접 출연했다고 알려져 음악 팬들의 궁금증과 기대감을 불러모으고 있다.

수록곡 '마지막 노래'는 박재정의 단국대학교 재학 시절 스승인 견우가 지난해 10월 발매한 동명의 원곡을 리메이크한 노래다. 박재정은 '마지막 노래'를 부르고 싶어 편곡가 현지웅과 미리 편곡을 하고 견우에게 허락을 받으러 갔다는 전언이다.

박재정은 올해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MSG워너비의 멤버로 활약하며, M.O.M의 '바라만 본다'로 음원 차트 1위를 휩쓸었다. 또한, MBC '나 혼자 산다' 등 다양한 예능에서도 러브콜을 받으며 전성기를 보내고 있다.

앞서 '좋았는데'와 '취미' 등 박재정의 색깔과 실력을 담은 싱글들 역시 큰 사랑을 받은 가운데 이번에 발매하는 '너의 그 사람'과 '마지막 노래'가 박재정의 전성기를 더욱 뜨겁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11월 중에는 앞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연기했던 단독 콘서트도 개최할 예정이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Copyright© 일간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