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테크노파크, 경상북도 산·학·연 상생협력의 구심점으로 자리매김

입력 2021. 10. 18. 15:1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재)경북테크노파크(원장 하인성)가 지난 13일, 구미 금오산호텔에서 제2회 경북기업연구소협의회 산·학·연 공동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북기업연구소협의회 회원사 간 기술교류의 일환인 이번 행사는 지능형 디지털기기 분야 기업을 대상으로 “초연결사회의 지능형 디지털기기, 상생·융합·협력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개최되었다. 경상북도 하대성 경제부지사, 구미시 배용수 부시장, 경북테크노파크 민종언 지역활성화추진단장과 ㈜벡셀, ㈜오성전자, ㈜헥스하이브 등 도내 전기·전자산업의 핵심기술을 보유한 기업 34개 사의 대표 및 연구소장을 비롯, 대구가톨릭대학교, 금오공과대학교, 동국대학교 및 연구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경북테크노파크는 산·학·연이 연계하여 지능형 디지털기기 분야 핵심기술을 공유하고 직접 현장에서 연구하는 전문가들이 만나 경험을 나누기 위해 제2회 산·학·연 공동 기술교류회를 개최하였다. 이 날 행사는 ▲ 홍보부스 탐방(기업 우수제품 및 산학 연계 캡스톤디자인 제품), ▲ 정부 지원사업 R&D 동향 및 지능형디지털기기 핵심기술 활용사례에 관한 세미나, ▲ 기업 간 수요·공급기술 교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대구가톨릭대학교 Hu-Star, LINC+사업단 등과 기업이 연계하여 개발한 학생들의 우수 성과물을 전시하여, 경북 소재 전기·전자기업과 지역 인재 간 소통 기회를 마련하였다.

또한, 지능형디지털기기 분야 회원사를 대상으로 수요기술 및 연계희망 기술을 사전조사하여 수요기술과 공급기술 간 협업을 위한 기업백서를 제작하였으며, 기업백서를 토대로 다양한 회원사의 핵심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향후 협업을 계획하는 토론 시간이 함께 마련되었다.

경북테크노파크 하인성 원장은 “이번 제2회 기술교류회는 협의회 사업성과를 공유하고 기업 간 기술연계 및 네트워킹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하고자 마련한 자리”라고 말하며, “지역산업 성장을 위해서는 핵심주체로서 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업이 필요하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교류 기회를 마련하여 우수한 R&D 역량을 보유한 지역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