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래도 '삼성후자'?" 삼성 전자 계열 4형제 서프라이즈 실적

김태윤 입력 2021. 10. 18. 13:4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올해 3분기 사상 처음으로 분기 매출 70조원대를 넘어선 삼성전자에 이어, 삼성의 4개 전자 계열사들도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 대열에 동참할 것으로 보인다. 상장기업인 삼성SDI와 삼성SDS, 삼성전기는 역대 최대 분기 매출 경신이 기대된다. 4분기 전망도 밝아 최근 부진한 삼성의 전자 계열 상장사 주가가 반등할지 주목된다.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SDI는 전기차 배터리와 소형 배터리 판매 호조에 힘입어 지난 3분기 역대 최대 분기 매출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금융투자업계의 추정치(에프앤가이드)는 매출 3조6200억원, 영업이익 3476억원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매출은 15% 이상, 영업이익은 20% 이상 증가할 것이란 기대다.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삼성SDI, 분기 최대 매출 기록 전망


특히 삼성SDI의 3분기 매출은 역대 최대치인 지난 2분기(3조3343억원)를 뛰어넘을 것으로 보인다. 이순학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전기차용 원형 전지 공급 증가와 편광필름 수요 호조,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소재 성수기 진입에 따라 좋은 실적을 나타냈다”고 분석했다.

4분기엔 대형 이벤트도 예상된다. 한국투자증권은 최근 보고서에서 “삼성SDI가 올해 4분기 내에 세계 4위 완성차 업체인 스텔란티스와 함께 미국에 배터리공장을 짓기 위한 대규모 투자 계획을 발표할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지난 6월 열린 배터리 전문 전시회 '인터배터리 2021'에서 참관객이 삼성SDI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삼성SDS, 네 분기 연속 3조원대 매출 돌파 유력


정보기술(IT) 서비스‧물류 업체인 삼성SDS도 상반기에 이어 호실적 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3분기 실적 컨센서스(추정치)는 매출 3조2525억원, 영업이익 2321억원이다. 전망대로라면 네 분기 연속 매출 3조원대 돌파는 물론, 지난 2분기 세웠던 분기 최대 매출(3조2509억원) 경신도 가능하다.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코로나19 이후 고객사의 IT 투자 확대와 물류 운임 강세가 이어지면서 양호한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고 말했다. 증권가에선 클라우드와 스마트팩토리 등 삼성SDS의 신성장 사업 성장세가 4분기 이후에도 이어질 것으로 내다본다. 삼성SDS는 핵심 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현재 유일한 B2C(기업·소비자간 거래) 사업인 ‘홈 사물인터넷(IoT)’ 부문의 매각을 추진 중이다.

서울 송파구 삼성SDS 사옥 [뉴시스]

삼성전기, 하반기 역대 최대 실적 달성 기대


삼성전기는 3대 주력 사업(모듈‧컴포넌트‧기판)이 모두 선전하며 3분기 매출 2조5000억원 안팎, 영업이익 4000억원 초반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0% 이상, 영업이익은 35%가량 증가한 수치다. 특히 3분기 매출이 직전 최대인 2분기(2조4755억원)를 넘어설지 주목된다.

전망도 밝다. 증권가의 연간 실적 추정치는 매출 9조5620억원, 영업이익 1조4310억원이다. 전년 대비 각각 17%, 71% 증가한 수치다. 이규화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전기는 올 4분기에도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할 전망”이라며 “전방산업 업황의 수요 회복과 공급 부족 완화로 내년 실적은 더욱 긍정적일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삼성전기 부산사업장 [사진 삼성전기]

디스플레이는 OLED 호황 속 이익 3배 전망


비상장사인 삼성디스플레이 역시 스마트폰용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시장 확대로 호실적이 예상된다. 증권가의 3분기 실적 추정치는 매출 7조2000억원, 영업이익 1조5000억원 정도다. 매출은 보합세지만,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배 이상 급증할 것으로 보인다. 애플의 보상금으로 일회성 수익이 반영된 직전 분기(1조2800억원)보다도 많다.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 [연합뉴스]


시장조사업체인 유비리서치와 스톤파트너스에 따르면, 올 3분기 삼성디스플레이의 스마트폰용(폴더블폰 포함) OLED 출하량은 전 분기 대비 24.6% 증가한 1억2476만 대다. 관련 시장 점유율은 70%를 넘는다. 이와 관련 옴디아는 최근 보고서에서 “스마트폰용 OLED 출하량이 지난해 4억5660만 대에서 올해 5억8450만 대로 28%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삼성전기와 삼성SDS는 각각 오는 27일, 삼성전자는 28일, 삼성SDI는 다음달 2일 3분기 실적을 공시하고 경영설명회(IR)를 열 예정이다.

김태윤 기자 pin21@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