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9월 일평균 여객수 다시 1만명 아래로

안민구 입력 2021. 10. 2. 14:1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인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모습. 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 하루 평균 여객 수가 지난달 다시 9000명대로 떨어졌다.

2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지난달 인천공항의 일평균 여객 수는 약 9583명(출발 4826명·도착 4757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8월에는 일평균 1만927명으로, 지난해 3월(1만9662명) 이후 1년 5개월 만에 1만명대에 올라섰으나 회복세가 두 달째 이어지지는 못했다. 이는 추석 연휴 기간 여행객이 평일보다 줄어든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일평균 20만명에 육박했던 인천공항 여객 수는 지난해 3월 1만9000명대로 곤두박질친 뒤 올해 7월까지 계속 네 자릿수에 머물렀다. 다만 올해 4월부터는 백신 접종 확대 등의 영향으로 소폭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세계 경제·교역 회복세에 힘입어 인천공항 항공 화물 물동량은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달 화물량은 28만5566t(출발 14만3133t·도착 14만2433t)으로, 올해 3월 기록한 개항 이래 월간 최대 실적 28만7989t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작년 9월(24만9884t)과 비교하면 14.3% 늘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Copyright© 일간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