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리버스튜디오, '오징어 게임' 메인 CG·VFX 담당 "기괴함 살린 비주얼 완성"

김유진 입력 2021. 9. 24. 10: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걸리버스튜디오가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컴퓨터그래픽(CG)와 시각특수효과(VFX)를 메인 CG·VFX사로 참여했다.

걸리버 스튜디오는 '오징어 게임'에서 황동혁 감독의 강렬하고 독창적인 상상력에 동화같이 부드러운 상반적이면서도 이질적인 느낌의 공간을 시각특수효과를 통해 자로 잰 듯 조화롭게 구현한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켰고 '오징어 게임'이 지난 17일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 후 현재 전세계 50개 이상의 국가에서 1, 2위를 차지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끄는데 힘을 보탰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걸리버스튜디오가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컴퓨터그래픽(CG)와 시각특수효과(VFX)를 메인 CG·VFX사로 참여했다.

걸리버 스튜디오는 '오징어 게임'에서 황동혁 감독의 강렬하고 독창적인 상상력에 동화같이 부드러운 상반적이면서도 이질적인 느낌의 공간을 시각특수효과를 통해 자로 잰 듯 조화롭게 구현한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켰고 '오징어 게임'이 지난 17일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 후 현재 전세계 50개 이상의 국가에서 1, 2위를 차지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끄는데 힘을 보탰다.

"기이하고 매혹적인 작품" (Forbes), "밝은 색상과 화려한 영상이 게임의 거칠고 어두운 특성과 대조를 이룬다"(The Review Geek), "영상, 음악, 캐릭터 등 모든 것이 조화롭다"(Yakinolub/러시아) 등 해외 평단의 찬사가 끊이지 않으며 '오징어 게임'을 향한 관심이 이어지는 가운데, 걸리버 스튜디오가 현실과 동화의 경계에 있는듯한 공간적 CG·VFX 구현으로 작품의 완성도를 끌어 올리며 흥행에 공헌한 데 있어 제작시장에서의 관심도 뜨겁다.

'오징어 게임'의 VFX 감독을 맡은 걸리버스튜디오의 정재훈 사장은 연출을 맡은 황동혁 감독과 과거 영화 '수상한 그녀'를 필두로 다양한 작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춰왔으며, 에너가 카메리마쥬 황금개구리상을 수상한 영화 '남한산성'의 VFX 작업을 통해 비주얼적 찬사와 호평을 받았던 바 있다. 


정재훈 사장은 "오징어 게임은 대규모 인원이 한 자리에 모여 죽고 죽이는 게임을 진행하는 생활 공간을 매우 거대하게 구현해야 했다. 특히 어른들의 향수를 불러 일으킬 수 있는 레트로하며 컬러풀한 게임 공간들은 자칫 드라마의 감정을 깨트릴 수 있는 요소가 될 수 있는 점을 주목, 채경선 미술감독과 함께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며 논의 후 현실과 동화적 경계에서 오는 기괴함들을 적절히 살릴 수 있는 비주얼을 완성했다"고 밝혔다.

걸리버스튜디오는 콘텐츠 그룹을 지향하고 있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가 2019년 설립한 회사로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최민식, 설경구, 박성웅, 류준열, 라미란과 가수 거미, 김준수, 김재중 등의 종합 매니지먼트와 함께 최근 방영중인 JTBC '인간실격'과 tvN '홈타운'의 제작사이자 영화 '시민 덕희' 제작 및 칸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초청돼 기대를 모으고 있는 '비상선언'의 공동제작사로 주목 받고 있다.

설립 3년차인 걸리버스튜디오는 설립 이후 영화 '방법:재차의', '음양사: 청아집', '도굴', 드라마 ''비밀의 숲 2', '방법' 등에 이르기까지 단기간 내 국내외 다수의 대작 흥행에 기여하며 국내 CG·VFX사 중 가장 큰 성장성을 보이는 회사로, ILM, Sony Imageworks 등의 할리우드 CG·VFX 스튜디오, 중국, 유럽, 러시아, 인도 출신의 해외 전문 인력을 기반으로 OTT향 글로벌 전문성을 보유, Roger Blanco 카이스트 박사를 중심으로 연구 중인 버츄얼 인플루언서 등의 걸리버 자체 IP 론칭 및 메타버스 등의 융합 IP 프로젝트 개시를 앞두고 있다.

사진 = 걸리버스튜디오, 넷플릭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Copyright© 엑스포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