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멋진 드론을 함께 만들어요!

입력 2021. 9. 24. 09:3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지난 8월부터 운영 중인 금천미래과학교실 과정에 ‘드론제작반’을 추가로 개설한다고 밝혔다.

‘금천미래과학교실’은 금천구가 관내 초·중·고 학생들에게 과학에 대한 이해와 흥미를 높여 4차산업 시대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드론제작반’은 드론에 관심 있는 중·고등학생들을 위해 드론 기체를 직접 조립하고 최종 비행 테스트까지 체험할 수 있는 과정으로 10월 2일(토)부터 11월 27일(토)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금천청년창업허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금천구 소재 중·고등학교 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9월 29일(수)까지 구글 설문지 접수를 통해 20명 선착순 모집한다.

한편 금천구는 초등학생 대상 ‘창의과학반’과 중·고등학생 대상 ‘코딩드론반’을 8월 말부터 온라인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창의과학반’은 학생들이 과학기술을 재미있게 접해볼 수 있도록 청소로봇, 스마트 쓰레기통 등을 과학체험 키트를 활용해 만들어 보는 과정이며, ‘코딩드론반’은 PC와 조종기를 통해 코딩이나 장애물 경주, 군집 비행과 같은 임무를 수행하는 드론 입문 과정이다.

금천미래과학교실의 학습과정 등 자세한 정보는 한국휴머노이드사업협동조합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드론과 같은 미래 기술을 통해 자신의 소질을 계발하고 탐구하면서 한층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미래를 이끌어갈 청소년들이 창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과학교육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