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수, WNBA 최종전서 팀 승리 확정하는 블록슛 성공

피주영 입력 2021. 9. 20. 19:1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WNBA 라스베이거스에서 활약중인 박지수. 사진=게티이미지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무대를 누비는 한국 국가대표 센터 박지수(23·196㎝)가 2021시즌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팀 승리를 이끄는 블록슛을 성공했다.

박지수 소속팀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풋프린트 센터에서 열린 리그 최종전 피닉스 머큐리와 원정 경기에서 84-83으로 이겼다.

박지수는 종료 직전 마지막 공격에 나선 피닉스 브리안나 터너의 골밑슛을 블록했다. 상대가 득점했다면 라스베이거스의 역전패였다. 이날 박지수는 10분 33초를 뛰며 두 차례 슛을 던져 득점은 없었지만 팀이 1점 앞선 경기 종료 직전 결정적인 블록슛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블록슛 2개와 리바운드, 어시스트도 1개씩을 기록했다.

WNBA에서 세 번째 시즌을 치르고 있는 박지수는 이번 시즌 정규리그 총 32경기 가운데 25경기에 출전, 평균 2점에 1.8리바운드, 0.8어시스트, 0.6블록슛의 성적을 냈다.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