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나혼자산다' 출연 약속 지켰다..집돌이 만렙 일상

황소영 입력 2021. 4. 22. 15:2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출연 약속을 지키기 위해 강다니엘이 싱글 라이프를 공개한다. 가정집 분위기가 물씬 묻어나는 강다니엘의 6번째 집은 물론 집돌이 만렙을 자랑하는 일상이 눈길을 끈다.

내일(23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는 만렙 집돌이 강다니엘의 일상이 공개된다.

앞서 강다니엘은 지난해 '나 혼자 산다' 회원들이 다 같이 동참했던 100벌 챌린지를 할 당시 출연을 약속한 바 있다. 출연 약속을 지킨 의리남 강다니엘은 "혼자 산 지 4년 차"라며 의식의 흐름대로 움직이는 집돌이의 일상을 보여준다.

평범한 가정집 분위기의 집을 공개한 강다니엘은 "이 집이 6번째 집"이라며 그동안 거쳐온 집과 현재 집을 선택하게 된 이유를 밝힌다. 강다니엘은 벌레가 많고 에어컨도 없어 열악했던 이전의 생활을 회상하며 6번째 만에 선택한 '강다니엘 하우스'를 공개해 기대감을 더한다.

강다니엘은 남자들의 로망인 숙식이 가능한 홈 PC방을 소개한다. PC방을 넘어서는 최고급 사양의 PC를 깨알 자랑하며 컴퓨터에 대한 자부심이 폭발한 가운데 '겜돌이' 강다니엘의 게임 실력은 어느 정도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간만의 외출을 한 강다니엘은 보드를 타며 힐링 타임을 만끽한다. 그러나 강다니엘은 뜻밖의 추위를 만나 황급히 집으로 귀가해 웃음을 유발한다.

집돌이로 복귀한 강다니엘은 저녁으로 배달 음식이 도착하기 전 부엌으로 향한다. 부엌 서랍장에 종류별로 가득 찬 라면 중 하나를 꺼내든 강다니엘은 "라면을 부숴 먹는 걸 좋아한다. 안 먹어본 거 찾는 게 빠르겠다"라며 '생라면 애호가' 면모를 입증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