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제44차 함양군장학회 이사회 개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입력 2021. 1. 27. 17:2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경남 함양군의 교육 활성화와 미래 인재 양성의 산실인 ㈔함양군장학회(이하 장학회) 제44차 이사회가 군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이사회에는 장학회 서춘수 이사장을 비롯한 이사와 감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임원 선출(안), 2020년 세입·세출 결산(안), 정관 일부개정(안) 등 3건에 대해 활발한 논의가 진행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27일 2020년 세입·세출예산 결산(안) 등 3건 활발한 논의
제44차(사)함양군장학회 이사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함양군)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함양군의 교육 활성화와 미래 인재 양성의 산실인 ㈔함양군장학회(이하 장학회) 제44차 이사회가 군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이사회에는 장학회 서춘수 이사장을 비롯한 이사와 감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임원 선출(안), 2020년 세입·세출 결산(안), 정관 일부개정(안) 등 3건에 대해 활발한 논의가 진행했다.

본격적인 회의에 앞서 서 이사장은 “군 장학회의 내실을 다지고 투명한 장학회 운영을 강화해 학생들이 실질적인 교육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도움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역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 줄 수 있도록 많은 애정을 쏟아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군의 현안 사업에 대해서도 기탄없이 의견을 주고받는 등 군정 발전을 위해 열띤 토론으로 민관이 머리를 맞댄 군이 교육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함양군장학회는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공헌하고 함양의 위상을 드높일 인재 육성을 위해 지난 2002년 설립, 200억원 조성을 목표로 매년 군민과 향우들의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