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건강뉴스] '수면 효과' 거짓·과장 식품 광고 증가.."40%가 불법"

김성일 입력 2021. 1. 27. 16:1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최근 온라인 쇼핑몰을 중심으로 건강한 수면을 돕는다는 식품들의 판매가 늘어났는데요.

적발된 사례를 보면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하도록 한 광고가 81.3%로 가장 많았고, 질병의 예방 및 치료 효과를 갖는다는 광고가 8.8%, 의약품으로 혼동할 수 있는 광고가 5.0%로 뒤를 이었습니다.

이 중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 문구에는 '수면 건강', '수면 보조제', '수면 영양제' 등이 포함됐는데요.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수면 효과' 식품광고, 40%가 불법"

최근 온라인 쇼핑몰을 중심으로 건강한 수면을 돕는다는 식품들의 판매가 늘어났는데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관련 제품들의 광고 1,018건을 점검해봤더니 40%에 달하는 605건이 불법 광고에 해당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적발된 사례를 보면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하도록 한 광고가 81.3%로 가장 많았고, 질병의 예방 및 치료 효과를 갖는다는 광고가 8.8%, 의약품으로 혼동할 수 있는 광고가 5.0%로 뒤를 이었습니다.
이 중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 문구에는 ‘수면 건강’, ‘수면 보조제’, ‘수면 영양제’ 등이 포함됐는데요.
식약처는 “기능성을 표방하는 제품을 구입할 땐 식약처가 인정한 건강기능식품이 맞는지 확인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