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소연 "39곡, 저작권료 덕분에 따뜻하다" (연중라이브)[종합]

황수연 입력 2021. 1. 8. 23:5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아이들 소연이 저작권료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고 털어놨다.

8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에서는 2021년을 빛낼 핫스타로 (여자)아이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벌써 햇수로 데뷔 4년 차가 된 (여자)아이들은 2018년 데뷔 시절 이야기가 나오자 과거를 회상했다.

무엇보다 (여자)아이들의 노래는 리더 소연의 만든 자작곡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여자)아이들 소연이 저작권료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있다고 털어놨다.

8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에서는 2021년을 빛낼 핫스타로 (여자)아이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벌써 햇수로 데뷔 4년 차가 된 (여자)아이들은 2018년 데뷔 시절 이야기가 나오자 과거를 회상했다. 소연과 민니는 "마음속으로 잘 됐으면 좋겠다 생각했다. 잘 안 되더라도 재밌게 하자. 3년은 묵묵히 하자"고 이야기했다. (여자)아이들은 데뷔 20일 만에 음악방송 1위를 했고, 그해 신인상을 싹쓸이했다. 


무엇보다 (여자)아이들의 노래는 리더 소연의 만든 자작곡들. 윤태진은 "저작권협회에 몇 곡이나 있는 줄 아나. 저희가 알아봤는데 39곡이이었다"며 수익이 괜찮냐고 질문했다. 이에 소연은 "저는 잘 모른다.  (겨울인데) 따뜻하다"고 미소를 지었다.

'퀸덤'에서 'LION'으로 대세로 급부상한데 이어 지난해에는 'Oh my god'으로 뮤직뱅크 첫 1위를 차지했다. 소연은 "우리 회사에서 '뮤뱅' 1위 걸그룹이 나오는 게 소원이다고 했는데 그렇게 됐다. 너무 좋았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여자)아이들의 신곡 'I BURN'은 오는 11일 오후 6시 공개된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