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QT (2021.1.9)

입력 2021. 1. 8. 17:1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여호와의 말씀에 가련한 자들의 눌림과 궁핍한 자들의 탄식으로 말미암아 내가 이제 일어나 그를 그가 원하는 안전한 지대에 두리라 하시도다.

"여호와여 도우소서 경건한 자가 끊어지며 충실한 자들이 인생 중에 없어지나이다."(시 12:1) 하나님은 가련한 자의 눌림과 궁핍한 자의 탄식에 반응하는 분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 이름을 높이기 원하는 성도는 마땅히 악에 저항하고 약한 자를 돌봐야 합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여호와의 말씀에 가련한 자들의 눌림과 궁핍한 자들의 탄식으로 말미암아 내가 이제 일어나 그를 그가 원하는 안전한 지대에 두리라 하시도다.(시 12:5)

“Because the poor are plundered and the needy groan, I will now arise,” says the LORD. “I will protect them from those who malign them.”(Psalms 12:5)

삶에 대한 무조건적 긍정은 천박한 인생론으로 귀결될 수밖에 없습니다. 악의 횡행과 고통의 현재성은 언제나 현실에 맞닿아 있기 때문입니다. 악을 묵인하고 고통은 외면하면서 개인의 행복과 즐거움에만 집중하는 것은 의와 영광에 대한 감각을 잃은 것입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존귀히 여기는 사람은 악의 실재에 고통을 느낍니다. “여호와여 도우소서 경건한 자가 끊어지며 충실한 자들이 인생 중에 없어지나이다.”(시 12:1) 하나님은 가련한 자의 눌림과 궁핍한 자의 탄식에 반응하는 분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 이름을 높이기 원하는 성도는 마땅히 악에 저항하고 약한 자를 돌봐야 합니다.

임승민 목사(담장너머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