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프랑스에서 국위선양 중인 3인, 알고 보니...

조회수 2024. 5. 21. 15:3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류승완·황정민·정해인의 자신감, '베테랑2' 칸 포토콜 현장
'베테랑2'의 주역인 배우 황정민과 류승완 감독, 정해인(왼쪽부터)이 20일 열린 공식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CJ ENM

나쁜 이들은 끝까지 추적해 응징하는 서도철 형사 황정민과 그 형사를 만들어낸 류승완 감독, 이들과 손잡고 새로운 액션의 세계로 입문한 막내 형사 박선우 정해인이 칸에 입성했다.

영화 '베테랑2'(제작 외유내강)가 제77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된 가운데 공식 상영을 앞두고 영화 탄생의 주역들이 전 세계에서 모인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8시(이하 한국시간) 열린 공식 포토콜 행사에 참석한 류승완 감독과 배우 황정민, 정해인은 환한 미소로 카메라 앞에 나서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황정민은 영화 '공작'(2018년)에 이어 두 번째 칸 국제영화제를 찾았다. 그 보다 앞서 '곡성'(2016년)으로도 칸의 초청을 받았지만 당시 다른 작품의 촬영 일정으로 함께 하지 못했던 황정민은 이후 '공작'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이번에는 여유로운 표정과 포즈로 칸을 즐겼고 취재진의 요청에도 능숙하게 응했다.

정해인은 이번이 칸 국제영화제 첫 초청이자, 첫 방문이다.

어머니와 함께 칸을 찾은 정해인은 영화제 공식 일정 이외의 시간에는 영화제 곳곳을 찾아다니면서 즐기고 있다. 이날 포토콜 행사에서도 설레는 마음이 그대로 드러나는 기대 섞인 표정으로 작품을 알렸다.

황정민은 지난 2018년 영화 '공작'에 이어 6년 만에 다시 칸을 찾았다. 사진제공=CJ ENM

류승완 감독은 이번 '베테랑2'가 칸 국제영화제 공식 부문 첫 초청작이다.

그동안 '주먹이 운다'(2005년) 등 작품으로 칸 국제영화제에 초청됐지만 이번 영화는 그가 처음 시도하는 시리즈 작품인데다, 최고 흥행 성적을 거둔 1편(1341만명)의 후속편이란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이날 포토콜 행사에는 류승완 감독과 그의 작품에 대한 높은 관심도 드러났다. 티에리 프레모 칸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직접 현장을 찾아 류승완 감독과 황정민, 정해인을 만나고 이들의 합작인 '베테랑2'를 응원하기도 했다.

칸 국제영화제 초청이 처음인 정해인은 어머니와 동행해 영화제 곳곳을 즐기고 있다. 공식 포토콜에서도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사진제공=CJ ENM

'베테랑2'는 '나쁜 놈은 끝까지 잡는' 베테랑 형사 서도철과 강력범죄수사대에 막내로 합류한 형사 박선우(정해인)가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범을 쫓는 액션 범죄 수사극이다.

악당을 물리치는 통쾌한 액션 범죄영화로 뜨겁게 사랑받은 1편을 이어가는 작품으로 황정민을 중심으로 장윤주, 오대환, 김시후 등 형사팀이 그대로 출연한다. 1편에서 재벌 3세의 악랄한 범죄를 추적했던 형사들은 이번에는 잔혹한 연쇄살인범을 추적한다.

'베테랑2'는 21일 오전 7시30분 영화제의 메인 무대인 팔레 데 페스티발의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영화를 처음 공개했다. 국내 개봉은 올해 하반기로 예정돼 있다.

티에리 프레모 칸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사진 가운데)이 류승완 감독 등을 응원하기 위해 '베테랑2' 포토콜을 찾은 모습. 사진제공=CJ ENM

'베테랑2'는 올해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서 베일을 벗었다. 황정민은 1편에 이어 악당을 끝까지 추적하는 서도철 형사로 활약한다. 사진제공=CJ ENM

'베테랑2'에 새롭게 합류한 정해인은 막내 형사 박선우 역을 맡았다. 사진제공=CJ ENM

칸 국제영화제 공식 포토콜에 참여한 '베테랑2'의 주역들. 왼쪽부터 황정민, 류승완 감독, 정해인. 사진제공=CJ ENM

'베테랑2'의 류승완 감독이 칸 국제영화제 공식 포토콜에서 자신감 넘치는 포즈로 영화에 대한 자신감까지 드러냈다. 사진제공=CJ ENM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해당 콘텐츠의 타임톡 서비스는
제공사 정책에 따라 제공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