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8년 째 행복한 열애 중인 배우감독 커플이 전한 근황

조회수 2023. 9. 25. 12:5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가을 관객을 찾아온다
신작 '우리의 하루'를 개봉하는 감독 홍상수. 사진제공=전원사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새로운 작품으로 가을 극장에서 관객을 만난다.

지난 7년동안 꾸준히 동반 작업을 해오고 있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영화 '우리의 하루'를 10월19일 관객에 선보인다. 영화는 지난 5월 열린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감독주간 폐막작으로 선정돼 월드 프리미어로 소개된 작품이다. 특히 홍상수 감독의 30번째 연출작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김민희가 출연한 '우리의 하루'의 한 장면. 사진제공=전원사

'우리의 하루'는 반려묘, 라면에 고추장을 넣어먹는 습관 등 여러 공통점을 지는 40대 초반의 여자와 혼자 사는 70대 남자에게 각각의 방문객이 찾아오면서 일어나는 일을 그린 작품이다.

'우리의 하루'의 한 장면. 사진제공=전원사

배우 기주봉과 송선미 박미소를 비롯해 김민희도 출연해 이야기를 이끌어 나간다. 김민희는 출연 배우 외에도 영화의 제작 실장을 맡아 기획과 제작에도 참여했다.

홍상수 감독은 지난 4월에도 영화 '물안에서'를 개봉했다. 역시 김민희도 출연해 감독의 작품 세계에 동참했다. 그로부터 불과 6개월 만에 또 다른 영화를 내놓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어느 때보다 왕성한 작품 활동을 벌이고 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해당 콘텐츠의 타임톡 서비스는
제공사 정책에 따라 제공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