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집콕..웹·모바일보드 게임 추천

이도원 기자 입력 2021. 9. 20. 09:44 수정 2021. 9. 20. 18:5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로나19 확산에 집콕(집에서 머무는) 게임 이용자들은 어떤 게임을 즐기는 것이 좋을까.

기존에 즐겼던 게임도 있겠지만, 올해는 단판 승부 또는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웹·모바일 보드 게임을 추천한다.

웹·모바일보드는 고스톱과 포커 외에도 윷놀이와 바둑 등이 포함된 오래된 인기 게임 장르로 꼽히고 있다.

NHN는 윷놀이 뿐 아니라 고스톱과 포커 등 어른을 위한 웹모바일 보드 게임을 서비스 중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윷놀이 바둑에 고포류까지

(지디넷코리아=이도원 기자)코로나19 확산에 집콕(집에서 머무는) 게임 이용자들은 어떤 게임을 즐기는 것이 좋을까.

기존에 즐겼던 게임도 있겠지만, 올해는 단판 승부 또는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웹·모바일 보드 게임을 추천한다.

웹·모바일보드는 고스톱과 포커 외에도 윷놀이와 바둑 등이 포함된 오래된 인기 게임 장르로 꼽히고 있다. 

넷마블 모두의마블, 땅 사고 건물 사고

넷마블은 8년째 모바일 캐주얼 보드게임 '모두의마블'을 서비스 중이다.

'모두의마블'은 주사위를 굴려 보드판의 캐릭터를 움직이고, 전 세계 도시를 사고파는 익숙한 게임 방식이 특징이다. 독점 승리와 올림픽 개최 등 다양한 재미 요소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이 게임에는 낮과 밤이 수시로 교차하는 신규 맵 풍선 파티가 추가되기도 했다. 이 맵에서는 밤마다 개최되는 가위바위보 대결에서 승리할 경우 상대 지역 한 곳을 무력화하고 풍선을 획득할 수 있다. 풍선 세 개를 모으면 상대의 모든 지역을 무력화하는 게 가능하다.

모두의마블.

또한 주사위 세 개로 게임을 즐기는 건설 주사위맵을 경험할 수 있다. 이 맵에서는 건설 주사위를 통해 지역 인수와 무료 건설, 상대 랜드마크를 빼앗는 페인트 등이 등장한다.

추석을 맞아 게임에 접속하는 모든 이용자에게 1만 다이아와 세븐나이츠 컬래버레이션 캐릭터 진화 루디를 지급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아이와 함께하는 가족 게임 윷놀이

모바일로 윷놀이를 즐기는 것도 가능해졌다. NHN이 서비스 중인 '신윷놀이 2M'이 출시되서다.

지난 7일 서비스를 시작한 '신윷놀이 2M'은 포털 한게임의 PC 게임 '신윷놀이2'의 모바일 버전이다.

이 게임은 남녀노소 쉽게 즐길 수 있는 전통적인 윷놀이 방식에 찬스와 미니게임, 거점 확보 등의 전략적 요소를 접목해 재미를 더했다.

NHN 모바일 보드게임 신윷놀이 2M.

또한 이 게임은 전래동화를 모티브로 한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3D 그래픽으로 구현한 실감나는 윷 모션을 특징으로 한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네오위즈는 '피망바둑'과 '피망장기' 등도 제공하고 있다.

고스톱, 포커 등 어른 위한 게임 많아

NHN는 윷놀이 뿐 아니라 고스톱과 포커 등 어른을 위한 웹모바일 보드 게임을 서비스 중이다.

한게임 포털에 접속하면 '신맞고'와 '맞고', '코스톱', '더블맞고', '섯다' 등을 즐길 수 있다. 한게임 측은 섯다와 맞고 이용자를 위한 특집 이벤트도 실시하고 있다. 

한게임 포털.

넷마블 자회사 잼팟과 네오위즈 등도 이와 비슷한 게임을 서비스 중이다.

잼팟은 원조이게임 포털을 통해 '플러스맞고', '타짜', '대박맞고', '고스톱' 등을 제공하고 있다.

네오위즈는 모바일로 즐길 수 있는 '피망포커'와 '피망뉴맞고', '피망 뉴베가스' 등을 선보였다.

이도원 기자(leespot@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