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일상에서 청순했던 그녀에게 자동차를 줬더니..폭주족이 된 근황

조회수 2021. 12. 1. 09:24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특송> 박소담, 짜릿한 걸크러쉬 매력 예고! 필모 사상 첫 액션 연기 도전!

영화 <기생충>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으며 믿고 보는 글로벌 배우로 거듭난 박소담이 범죄 오락 액션 영화 <특송>으로 돌아와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송>은 성공률 100%의 특송 전문 드라이버 ‘은하’가 예기치 못한 배송사고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추격전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

스크린과 무대를 넘나들며 연기 스펙트럼을 확장시킨 배우 박소담은 영화 <검은 사제들>에서 삭발 투혼과 함께 강렬한 연기로 대중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제72회 칸국제영화제의 황금종려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4관왕을 비롯하여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쓴 영화 <기생충>에서 ‘기정’역을 연기한 박소담은 국내외 뜨거운 스포트라이트와 함께 대한민국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후에도 영화 <후쿠오카>, 드라마 [청춘기록]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한계 없는 변신을 보여준 박소담은 2022년 새해 첫 포문을 여는 범죄 오락 액션 영화 <특송>으로 180도 다른 대체불가 매력을 발산할 전망이다.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 갱신을 예고하는 박소담은 영화 <특송>에서 돈만 주면 물건이든 사람이든 가리지 않고 신속하게 배송하는 성공률 100% 특송 전문 드라이버 ‘은하’역을 맡았다. 뜻하지 않는 배송 사고를 겪게 되는 ‘은하’를 연기한 박소담은 거침없이 도심을 내달리는 질주 본능은 물론 박진감 넘치는 액션을 선보이며 지금까지 와는 180도 다른 걸크러쉬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일상 생활에서는 하지 않는 드리프트 같은 전문적인 기술들을 위해 많은 운전 연습과 액션 훈련 등의 노력을 가했다”

며 필모그래피 사상 첫 액션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한 박소담이 선사할 짜릿한 장르적 쾌감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2022년 첫 범죄 오락 액션 영화 <특송>은 2022년 1월 5일 개봉한다.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