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제협, '2021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엑스포' 개최

입력 2021. 9. 24. 23:1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황희 장관, 이하 '문체부')와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임백운 회장, 이하 '연제협')가 공동주최하고, 국내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혁신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게 될 '2021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엑스포(2021 Global Entertainment Expo)'(이하 '2021 GEE')가 막을 올린다.

연제협에 따르면 오는 11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8홀(Hall)에서 K-POP의 주요 엔터테인먼트 기업과 산업 관련 신기술, 유통사, 플랫폼, 지자체(지역문화관광), 굿즈, 서비스 등의 전시 및 비즈 매칭을 한자리에 소개하는 '2021 GEE'가 개최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K-엔터테인먼트의 산업적 경제효과
K-POP 콘텐츠부터 신기술까지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문화체육관광부(황희 장관, 이하 '문체부')와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임백운 회장, 이하 '연제협')가 공동주최하고, 국내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혁신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게 될 '2021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엑스포(2021 Global Entertainment Expo)'(이하 '2021 GEE')가 막을 올린다.

연제협에 따르면 오는 11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8홀(Hall)에서 K-POP의 주요 엔터테인먼트 기업과 산업 관련 신기술, 유통사, 플랫폼, 지자체(지역문화관광), 굿즈, 서비스 등의 전시 및 비즈 매칭을 한자리에 소개하는 '2021 GEE'가 개최된다.

'2021 GEE'는 K-엔터테인먼트의 최신 트렌드 및 기술, 플랫폼, 엔터마켓, 관련기관, 투자사 등을 소개하는 박람회로 구성됐을 뿐만 아니라 스타와 한류의 수요가 있는 모든 산업분야와의 비즈니스 매칭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경쟁력 강화 및 구체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쇼케이스, 콘서트, 세미나 등 보고 들을 거리가 풍성하게 마련된다. 13일에는 '아티스트 쇼케이스'와 더불어 'K-POP 시장의 동향과 팬덤', '온라인 플랫폼으로 옮겨가는 대중문화'를 주제로 한 세미나도 열린다.

또한 14일에는 '엔터테인먼트 ICT 콘서트'를 개최하며 '디지털 음악 산업의 미래', 'K-POP과 팬덤 경제의 확산'을 주제로 한 세미나도 선보인다.

자세한 행사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www.globalentertainmentexpo.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는 지난 1992년 설립된 문화체육관광부 등록 사단법인 단체로 현재 대한민국 연예, 음악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음반, 공연제작자 및 매니지먼트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현재 414개의 매니지먼트 전문 기업이 등록돼 있으며, 회원사를 통해 약 3000여명의 소속 연예인이 활동하고 있다.

wp@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