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열애설도 한번 없이, 벌써 둘째 출산해 6년째 전업주부로 사는 연예인

조회수 2021. 12. 28. 19:02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2002년 드라마 '야인시대'의 나미꼬로 이름을 알린 이세은은 1980년 생으로 42세입니다.

드라마 '야인시대'

1999년 MBC 28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고, 지난 2015년 금융권에 종사하는 3살 연하 남편과 결혼해 6년째인 것으로 전해지는데요.

이세은 인스타그램

마흔이 넘은 나이가 무색하리만큼 뚜렷한 이목구비와 동안 미모로 사랑받았던 배우입니다. 활발히 활동하던 때 돌연 결혼해 두 아이의 엄마로 살아가고 있었는데요. 

올해 반가운 소식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바로 15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에서 세미라는 역할을 맡아 안성기 배우와 호흡을 맞추었습니다.

이세은 트위터

그녀의 복귀를 반가워하는 팬들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스크린은 '그해 여름'(2006년)이후 15년 만이며, 연기 복귀는 드라마 '근초고왕(2010)'년 이후 11년 만입니다.

특히 최근 둘째 득녀 소식으로 이세은의 빼어난 외모를 닮은 것은 아닌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개인 SNS에는 두 아이의 엄마라는게 무색하리만큼 미모라는 댓글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출산 축하드립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