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1 현장] 홍명보 감독, "울산 선수들, 전북 향한 자신감 가지고 있다"

김태석 기자 입력 2021. 10. 17. 22: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홍명보 울산 현대 감독이 전북 현대와 맞대결에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울산이 17일 저녁 7시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21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전북에 3-2로 승리했다.

전북과 상대 전적에서 앞서고 있는 것과 관련해 홍 감독은 "우리 선수들이 전북전에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홍명보 울산 현대 감독이 전북 현대와 맞대결에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울산이 17일 저녁 7시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21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전북에 3-2로 승리했다. 울산은 전반 13분 바코, 전반 45+1분 윤일록, 연장 전반 11분 이동경의 연속골에 힘입어 전반 39분 한교원, 후반 3분 쿠니모토가 각각 한 골을 넣은 전북을 물리치고 대회 4강에 올랐다.

홍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굉장히 어려운 여건이었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승리할 수 있어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 울산 팬들이 직접 응원와주셨는데 그분들께 감사드린다. 돌아가는 발걸음을 가볍게 해드려서 기쁘게 생각한다. 우리가 골을 넣고 이른 시간대에 실점하는 게 아쉽긴 해도, 전체적으로 우리 선수들이 잘했다"라고 승부를 돌아봤다.

부상 중인 이동준의 상태에 대해서는 "AFC 챔피언스리그 경기 출전이 불가능하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윤일록의 컨디션에 확신을 가졌다고 말했다. 홍 감독은 "윤일록은 여름에 합류했을 때만 하더라도 컨디션이 100%가 아니었다. 그러나 지금은 누구보다도 컨디션이 좋다. 이동준과 스타일이 달라도 윤일록의 실력을 알고 있었기에 선발로 내보내는 데 문제가 없었다. 전체적으로 상대 풀백을 괴롭히는 역할을 잘 수행했다"라고 말했다.

전북과 상대 전적에서 앞서고 있는 것과 관련해 홍 감독은 "우리 선수들이 전북전에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홍 감독은 "오늘 경기에서도 그 자신감이 있었다. 사실 골을 넣고 실점하는 상황이 자꾸 나왔지만 더 쉽게 갈 수 있다. 그런 점에서 전북은 역시 강팀이다. 그래도 우리 선수들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이겨내야 한다는 마음이 강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북 징크스를 털어냈다고 말할 상황은 아니다. 더 노력해야 한다"라고 강조한 후, "AFC 챔피언스리그 8강전 이외에도 향후 K리그 맞대결을 위해서라도 오늘 경기 결과가 양 팀에 매우 중요했다. 오늘 경기를 통해 선수들이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가져가는 데 좋은 결과였다고 본다"라고 말했다.

홍 감독은 포항 스틸러스를 상대할 준결승전과 관련해 "회복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홍 감독은 "이틀 남았으니 회복을 잘해서 신선한 상태에서 경기에 출전하는 게 관건이라고 본다"라며 전북전연장 혈투 여파를 최대한 덜어내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한편 홍 감독은 트레블 달성과 관련해 욕심을 내비치기보다는 차근차근 남은 경기에 도전하겠다는 자세를 취했다. 홍 감독은 "우리에게 놓여 있는 경기들이 많다. 해왔던 대로 매 경기마다 최선을 다하겠다. 한 경기씩 풀어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글=김태석 기자(ktsek77@soccerbest11.co.kr)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울산 현대 제공

축구 미디어 국가대표 - 베스트 일레븐 & 베스트 일레븐 닷컴

저작권자(c)베스트일레븐.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