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 보령] 성주산 자연휴양림에 가을 여는 꽃무릇 활짝

이은파 입력 2021. 9. 17. 10:0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17일 충남 보령시 성주산 자연휴양림을 찾은 어린이들이 진홍색 꽃망울을 터뜨린 꽃무릇 군락지 사잇길을 걷고 있다.

2011년 성주산 자연휴양림 입구 소나무 숲에 조성된 꽃무릇 군락지는 5천500㎡ 규모로, 요즘 25만여송이의 꽃무릇을 감상하려는 관광객들로 붐빈다.

국내에서는 성주산 자연휴양림 외에 전북 고창 선운사와 전남 영광 불갑사, 함평의 용천사가 꽃무릇 군락지로 유명하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성주산 자연휴양림에 가을 여는 꽃무릇 활짝 (보령=연합뉴스) 17일 충남 보령시 성주산 자연휴양림을 찾은 어린이들이 진홍색 꽃망울을 터뜨린 꽃무릇 군락지 사잇길을 걷고 있다. 2021.9.17 [보령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보령=연합뉴스) 17일 충남 보령시 성주산 자연휴양림을 찾은 어린이들이 진홍색 꽃망울을 터뜨린 꽃무릇 군락지 사잇길을 걷고 있다.

2011년 성주산 자연휴양림 입구 소나무 숲에 조성된 꽃무릇 군락지는 5천500㎡ 규모로, 요즘 25만여송이의 꽃무릇을 감상하려는 관광객들로 붐빈다.

성주산 자연휴양림 꽃무릇은 이달 중순부터 다음 달 사이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꽃무릇은 돌 틈에서 나오는 마늘종 모양을 닮았다고 해서 '석산화'(石蒜花)라고도 불린다.

백합목 수선화과의 여러해살이풀로, 숲속 그늘에서도 잘 자란다.

국내에서는 성주산 자연휴양림 외에 전북 고창 선운사와 전남 영광 불갑사, 함평의 용천사가 꽃무릇 군락지로 유명하다.

성주산 자연휴양림에 가을 여는 꽃무릇 활짝 (보령=연합뉴스) 17일 충남 보령시 성주산 자연휴양림을 찾은 관광객들이 진홍색 꽃망울을 터뜨린 꽃무릇 군락지 사잇길을 걷고 있다. 2021.9.17 [보령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동일 시장은 "올해 가을 성주산 자연휴양림에서 가족·연인과 함께 활짝 핀 꽃무릇을 감상하며 힐링하는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 이은파 기자, 사진 = 보령시 제공]

sw21@yna.co.kr

☞ 영화 '나탈리' 주경중 감독, 사기 혐의로 1심 집유
☞ "사촌 친구가 백신 맞고 성기능 불구" 팝스타 SNS에 발칵
☞ 서울 딸한테 묻어온 코로나…옥천 일가족의 쓸쓸한 추석
☞ 아빠찾아 삼만리…홀로 아프간 탈출한 3세 꼬마의 해피엔딩
☞ 아이 이상해 주머니에 녹음기 넣어 등교시켰더니 담임선생님이…
☞ 아들에 117억 보험금 남기려 '자살청부'한 변호사
☞ '우리도 다 드려요'…경기도 외 지원금 100% 주는 지역들 어디?
☞ 아파트서 부패한 채 발견된 60대 여성 시신…타살인가
☞ 파리 개선문을 천으로 뒤덮었다는데…무슨 이유로
☞ 애벌레 먹방 대박났다…22살 아마존 원주민 여성에 600만명 열광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