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배정대-강백호, 삼성 백정현 상대로 연속타자 홈런 [스경X현장]

수원 | 김하진 기자 hjkim@kyunghyang.com 입력 2021. 5. 12. 20:1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경향]

KT 배정대. KT위즈 제공


KT 2~3번 타자인 배정대와 강백호가 삼성 백정현을 상대로 연속으로 홈런을 뽑아냈다.

12일 수원구장에서 열린 삼성과의 경기에서 0-6으로 뒤처져있던 5회 KT 타선은 홈런 3방으로 추격을 시작했다.

시작은 박경수였다. 선두타자로 나선 박경수는 백정현의 6구째 슬라이더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겼다.

이어 신본기가 삼진 아웃, 심우준이 3루 땅볼로 아웃되면서 아웃카운트 2개가 늘어났지만 조용호가 삼성 2루수 김상수의 실책으로 출루에 성공하면서 다시 기회를 잡았다.

배정대는 백정현의 5구째 체인지업을 공략해 좌측 담장을 넘겼다. 이에 질세라 강백호는 백정현의 초구 투심패스트볼를 받아쳐 우월 솔로 홈런으로 연결시켰다.

배정대와 강백호의 연속타자 홈런 기록은 올시즌 KT의 첫 기록이다. 시즌 6번째이자 통산 1053번째 해당하는 기록이다.

홈런 세 방으로 KT는 6-4까지 쫓아갔다.

수원 | 김하진 기자 hjkim@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