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룡영화상] 이정재, 신인감독상…'대리수상' 정우성, 현장서 깜짝 통화

백지은 입력 2022. 11. 25. 21: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이정재가 신인감독상을 받았다.

2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제43회 청룡영화상이 열렸다.

이정재는 영화 '헌트'로 예측불가한 스토리와 인물간의 심리전을 쫄깃하게 그려내며 탁월한 서스펜스작을 만들었다는 호평을 받으며 박이웅('불도저에 탄 소녀'). 이상용('범죄도시2'), 정지연('앵커'), 조은지('장르만 로맨스')를 제치고 신인감독상을 받는데 성공했다.

이날 이정재는 촬영차 영국에 머물고 있는 관계로 시상식에 불참, 절친인 정우성이 대리 수상에 나섰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제43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이 25일 여의도 KBS홀에서 열렸다.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이정재를 대신해 정우성이 대리 수상을 하고 있다. 허상욱 기자wook@sportschosun.com/2022.11.25/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이정재가 신인감독상을 받았다.

2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제43회 청룡영화상이 열렸다.

이정재는 영화 '헌트'로 예측불가한 스토리와 인물간의 심리전을 쫄깃하게 그려내며 탁월한 서스펜스작을 만들었다는 호평을 받으며 박이웅('불도저에 탄 소녀'). 이상용('범죄도시2'), 정지연('앵커'), 조은지('장르만 로맨스')를 제치고 신인감독상을 받는데 성공했다.

이날 이정재는 촬영차 영국에 머물고 있는 관계로 시상식에 불참, 절친인 정우성이 대리 수상에 나섰다. 정우성은 "내가 노미네이트된 것도 아닌데 심장이 이렇게 나댔다. 나야 동료에게 좋은 상을 전해줄 수 있는 기회가 생겨서 좋지만 본인을 보고 싶으신 분들도 계실테니 전화 한번 해보겠다"며 현장에서 직접 전화를 걸어 수상 소식을 전했다.

전화를 받은 이정재는 "감사하다. '헌트'가 우리에게도 의미가 있는 영화였지만 무대인사를 5주차 하면서 관객분들이 와주신 의미있는 영화라는 걸 확인할 수 있었다. 영화를 봐주신 모든 분들과 배우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국영화의 질적향상과 국내산업의 진흥발전을 돕기 위해 1963년 제정된 청룡영화상은 대한민국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시상식으로 인정받고 있다. 43회 시상식은 '안방마님' 김혜수와 유연석이 진행을 맡았으며 2021년 10월 15일부터 10월 30일까지 개봉한 한국영화를 대상으로 총 18개 부문 후보를 선정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이병헌♥' 이민정, 성균관대 후배들 만났다..01학번 선배의 포스
'재혼+혼전임신' 이재은, 43세에 득녀..“♥태리 엄마 수고했어”
'췌장암 수술' 배연정 “허리 도려내는 통증, 종양 3개 발견”
'두 번 이혼' 방은희 “만나서 결혼까지 33일...안 외로우려고 결혼”
'서희원♥' 구준엽, 불륜설 해명 위해 '이것'까지 공개했다...“가짜뉴스 멈춰!”[종합]
선우은숙 “지인, 13억 빚을 내 산 집이 180억 '껑충'”
이소연, 수영장서 비키니 입고 모델 워킹...8kg 감량 효과 대단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