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20살 때 '사랑과 전쟁'에 출연했던 요즘 가장 바쁜 배우

조회수 2022. 8. 31. 07:05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1994년생 과거 강태오는 아이돌 특집 '사랑과 전쟁 2'에 레인보우 오승아, 서프라이즈 강태오, 비투비 이민혁과 출연했습니다.

당시 20살이었던 강태오는 7년 연애 후 결혼에 대한 고민으로 갈등과 이별을 결심하는 캐릭터를 연기했는데요.

"나이는 20살로 어리지만 주위 분들에게 물어보면서 공부했다"라고 말하며 성숙한 분위기와 앳된 모습을 동시에 풍겼습니다.

벌써 데뷔 10년 차 배우인 강태오는 2013년 웹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으로 데뷔해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로 활동했습니다.

당시 '부부클리닉 사랑과 전쟁 2 아이돌 특집'에서는 다른 그룹의 아이돌과 연기 호흡을 맞추며 패기 있는(?) 20살의 강태오를 보여주었습니다.

그 모습을 최근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소환해 다시 보는 장면이 담겼는데요. 강태오는 "못 보겠다"라며 과거 모습 때문에 난색을 표하는 장면으로 웃음을 안겼습니다.

그렇게 차곡차곡 역할을 쌓으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까지 올라오게 되었는데요. 안타깝게도 드라마를 끝으로 군 입대를 계획해 팬들에게 아쉬움을 안겼습니다.

그는 "철든 모습으로 성장해서 돌아오겠다"라며 늠름하게 다짐했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