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설리에 "아가, 오빠랑 핫도그 먹으러가자"

뉴스엔 입력 2016. 3. 16. 14:1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김명미 기자]

설리가 김희철과 주고받은 문자 내용을 공개했다.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는 3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오빠 새벽 3시에 혼자 매운 핫도그를 먹었대요. 울 오빠 안 외롭게 담엔 내가 같이 가줘야지. 헷. 착한 진리"라는 글과 함께 휴대폰 화면 캡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캡처 사진에는 설리와 김희철이 주고받은 문자 내용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김희철은 설리에게 "아가 매운 것 좋아해? 오빠 진짜 매운 핫도그 집 있거든? 지금도 거기서 혼자 먹었는데 다음에 같이 먹자"고 문자를 보냈고, 설리는 "혼자 새벽에 매운 핫도그 먹었어요? 늦게까지 하나 봐요? 가요"라고 답했다. 설리를 '아가'라고 부르는 김희철의 모습을 통해, 후배인 설리에 대한 김희철의 애정을 느낄 수 있다.

한편 다이나믹 듀오 최자와 공개 연애 중인 설리는 최근 영화 '리얼'에 출연하는 등 연기자의 길을 걷고 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김명미 mms2@

‘태양의 후예’ 특명, 스포를 막아라 ‘대본 회수+SNS 주의보’이세돌 대전료 ‘15만 달러’ 알파고는 우승상금 ‘100만 달러’[포토엔화보]티아라 효민, 슬리퍼 신어도 굴욕없는 걸그룹 No.1 각선미맥컬리 컬킨, 또 충격 근황 ‘장발에 급노화 얼굴’[파파라치컷]“김원준 예비신부 14세연하 검사 박선영 닮은꼴, 안산지청 형사부 근무중”(풍문쇼)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