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조현아, 'Clink Clink' 녹음 시작 "올여름 씹어먹는다" (놀뭐?)

백아영 입력 2022. 7. 2. 19:3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시소팀이 'Clink Clink' 녹음을 시작했다.

7월 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Clink Clink' 녹음을 위해 시소팀이 모였다.

녹음 전 시소팀과 만난 작곡가 코치&센도는 'Clink Clink'의 뜻을 "보통 잔 부딪힐 때 나는 소리다. 좋은 일 있을 때 짠하는 것처럼 화려하게 축배를 든다는 느낌"이라고 설명하며 시소팀의 막둥이 조현아가 없었다면 곡이 완성되지 못할 뻔했다고 조현아를 극찬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시소팀이 ‘Clink Clink’ 녹음을 시작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7월 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Clink Clink’ 녹음을 위해 시소팀이 모였다.

이날 윤은혜, 박진주, 코타, 조현아는 ‘Clink Clink’ 녹음을 위해 모였고, 이를 응원하기 위해 엘레나와 신미나도 녹음실을 찾았다.

녹음 전 시소팀과 만난 작곡가 코치&센도는 ‘Clink Clink'의 뜻을 “보통 잔 부딪힐 때 나는 소리다. 좋은 일 있을 때 짠하는 것처럼 화려하게 축배를 든다는 느낌”이라고 설명하며 시소팀의 막둥이 조현아가 없었다면 곡이 완성되지 못할 뻔했다고 조현아를 극찬했다. 조현아가 녹음 전날 멤버들을 위한 가이드 녹음을 위해 스튜디오를 찾았던 것.

조현아를 시작으로 박진주, 윤은혜, 코타의 녹음이 이어졌다. 각자의 매력을 살리며 녹음을 하는 시소팀에 엘레나와 신미나는 “네 명의 음색이 정말 딱 떨어지는 게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 같다”, “올여름 씹어 먹는다”고 만족하는 모습을 보여 향후 완성될 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오픈카에 탄 느낌으로 ㅋㅋㅋ”, “윤은혜 목소리 찰떡이다”, “조현아 역시 본업 존잘”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대한민국 개그맨 유재석이 펼치는 무한확장 유니버스(YOONIVERSE) 스토리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