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호, 풀세트 끝에 김봉철 꺾고 블루원 챔피언십 준결승행

경주=차상엽 기자 입력 2022. 6. 26. 16: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조재호가 김봉철을 꺾고 올시즌 PBA 개막투어 4강에 진출했다.

조재호는 26일 오후 경북 경주에서 열린 김봉철과의 블루원리조트 PBA 챔피언십 8강전에서 풀세트(15-13 0-15 15-14 9-15 11-6) 접전 끝에 승리하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1세트를 접전 끝에 따낸 조재호는 2세트를 1점도 내지 못한 채 내줬고 승부는 다시 원점으로 돌아왔다.

조재호는 5이닝까지 9-13으로 뒤졌고 김봉철이 6이닝에서 1점을 따내 세트 포인트까지 몰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조재호가 26일 경북 경주 블루원리조트 PBA 챔피언십 8강전에서 승리하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사진=PBA
조재호가 김봉철을 꺾고 올시즌 PBA 개막투어 4강에 진출했다.

조재호는 26일 오후 경북 경주에서 열린 김봉철과의 블루원리조트 PBA 챔피언십 8강전에서 풀세트(15-13 0-15 15-14 9-15 11-6) 접전 끝에 승리하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결과가 말해주듯 접전이었다.

1세트를 접전 끝에 따낸 조재호는 2세트를 1점도 내지 못한 채 내줬고 승부는 다시 원점으로 돌아왔다. 3세트는 1세트와 마찬가지로 접전이었다. 조재호는 5이닝까지 9-13으로 뒤졌고 김봉철이 6이닝에서 1점을 따내 세트 포인트까지 몰렸다. 하지만 6이닝에서 3점을 내며 12-14로 따라 붙었고 김봉철이 7이닝에서 공타에 머물자 조재호는 뱅크샷 포함 3점을 한꺼번에 뽑아내며 15-14로 역전승을 거뒀다.

김봉철도 만만치 않았다. 김봉철은 4세트를 15-9로 잡아내며 다시 한번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김봉철은 3이닝에서 10점을 뽑아내며 승기를 잡은 끝에 4세트를 따내 승부를 마지막 세트로 몰고 갔다.

마지막 세트의 주인공은 조재호였다. 경기 중반까지 접전이었지만 8이닝에서 6점을 뽑아내며 11-6으로 승리하며 준결승행을 확정했다. 조재호는 다비드 마르티네스와 비롤 위마즈 경기의 승자와 결승행을 놓고 격돌할 예정이다.

경주=차상엽 기자 torwart@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