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앞자리에 5가 있으면 안 된다는 말에 충격 받아 16kg감량하고 데뷔한  연예인

조회수 2022. 3. 29. 15:11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프로듀스 101으로 인기몰이를 한 정채연은 하얗고 맑은 이미지로 사랑받았습니다. 항상 불면 날아갈 것처럼 여리고 청순한 외모를 갖고 태어났을 것 같지만 그녀에게도 혹독한 다이어트 경험이 있다고 하는데요.

데뷔 직전 64kg까지 나갔던 정채연은 소속사 사장님이 "몸무게 앞자리에 5가 있으면 안 된다"라는 말에 자극받아 극한 다이어트에 돌입했죠.

앞자리를 4로 만들어야만 데뷔할 수 있겠다는 은근한 압박감에 연두부, 방울토마토, 두유 만 먹으면서 3개월 만에 16kg를 감량하게 됩니다.

이때 자연스럽게 살이 빠지면서 얻게 된 셀프 쌍꺼풀은 그녀의 자연 미인의 초석이 되었고요. 역시 최고의 성형은 다이어트라는 말을 증명하는 연예인으로 등극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급작스러운 다이어트로 하체는 통통했던 부작용을 나았고 건강을 망치게 되었지만, 현재는 건강한 식이요법과 필라 데스로 건강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