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몸무게 45kg인 블랙핑크 제니가 몸매 관리 위해 안 먹는다는 음식

조회수 2022. 4. 20. 15:26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걸그룹 '블랙핑크'의 멤버로 잘 알려진 가수 제니는 데뷔 초부터 뛰어난 패션 감각으로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는데요. 특히 작은 얼굴과 가는 허리의 대명사로 불리는 제니는 163cm라는 키가 믿어지지 않을 정도의 완벽한 비율을 자랑해 부러움을 사기도 했습니다.

제니는 과거 한 라디오 방송에서 몸매 비결에 관한 질문에 "활동 기간에는 짠 음식을 안 먹는다. 저염식을 하려고 노력한다. 활동 전에는 요가나 필라테스를 하면서 꾸준히 운동한다"고 답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요.

이어 제니는 "운동을 하면 힘들지만 그 과정이 좋다. 일어나서 운동을 가고, 운동을 하고 나면 건강한 음식이 먹고 싶고 그런 과정에서 즐거움을 느낀다"라고 덧붙이기도 했습니다.

한편 명품 브랜드 샤넬의 엠배서더로 활약 중인 제니는 샤넬의 클래식함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유행을 만들며 특유의 패션 센스를 선보인 바 있는데요. 최근에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패션위크에 참석해 특유의 사랑스러우면서도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뽐내기도 했습니다.

지난 12일 제니는 자신의 SNS에 파리에 머물렀을 때 찍은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는데요. 사진 속 제니는 숙소 창가에서 독특한 니트 셔츠를 입고 독보적인 분위기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를 본 팬들은 “예뻐요 언니”, “세상에서 가장 귀여운”, “저게 이번에 유행하는 패션인가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파친코 숨겨진 뒷이야기 (윤여정이 촬영 거부했던 이유 ㄷㄷ)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