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홀딱 반해 뒤따라가 작업 걸었다가 바로 거절당한 46세 미녀 스타

조회수 2022. 2. 24. 19:57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할리우드 스타 드류 베리 모어가 자신이 진행하는 토크쇼 '드류 베리모어 쇼(CBS 방영)'에서 28살 남성에게 작업을 걸었다가 혼자 포기한 일화를 밝혔습니다.

베리모어는 뉴욕 센트럴파크에서 첫눈에 반한 일반인 남성에게 추파를 던지며 작업 걸었다고 운을 떼었는데요. 너무 멋져서 뒤 따라갔고 눈만 빼고 머리부터 목까지 전부 덮는 방한모를 쓰고 있어 나이를 짐작하기 어려웠다고 합니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뒤쫓아가 "안녕하세요, 질문 하나 해도 될까요?"라며 말을 걸었다네요. 그가 괜찮다고 하기에 "애인 있나요? 혹시 동성애자는 아니죠?"라며 너무 직접적이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고 합니다.

애인도 없고 게이도 아니라는 답변을 듣고는 조금 더 용기가 생겨서 "당신은 오늘 내가 자랑할 수 있는 무언가를 하고 싶었는데 위험을 무릎쓸만큼 매력적이네요"라고 작업을 이어갔다고..


하지만..


그가 방한모를 벗고 인사하자, 너무 어려 보여 나이를 물었는데요. 28살이란 말에 다소 실망. 두 배 정도가 많은 나이 차이에 각자의 길을 갔다고 합니다.

드류베리 모어는 1975년 생으로 아역으로 데뷔해 영화 <E.T>에서 귀엽고 상큼한 외모로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요. 현재는 세월이 훌쩍 를러 마흔 중반이며 이혼 후 6년 째 두 딸을 홀로 키우는 싱글맘 입니다.

최근 새로운 상대를 만나기 어렵다고 토로한 바 있으며, 누군가를 집에 초대하는 것도 망설여 진다고 말해 주변의 위로를 받았습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