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6년째 공개 연애 중인데.. 아무도 몰라서 부부로 캐스팅 된 커플

조회수 2022. 9. 22. 07:50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2017년 공개 연인임을 밝히고 예쁜 연애를 하고 있는 민진웅, 노수산나 커플은 한예종 선후배로 만나 호감을 갖고 만나게 되었다고 전해집니다. 두 사람은 1986년생으로 동갑내기 커플입니다.

둘 다 각자의 스케줄과 작품 활동에 매진하다 보니 따로 시간 내 데이트할 시간이 부족하다는데요.

인지도가 최근 상승해 두 사람을 알아보는 눈 때문에도 공개 데이트가 어렵다고 합니다. 이런 커플에게 최근 희소식이 전해졌다고 하는데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로 한 번에 빵뜬 채널 ENA의 새 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에서 부부로 출연해 자연스러운 케미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첫 대본 리딩 현장 사진에서 느껴지는 두 사람은 은근한 케미 때문이라도 드라마 속 부부 연기가 실감 나게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따로 만날 시간이 부족했던 6년 차 연인이 일도하고 얼굴도 보는 일석이조 열일 행보를 보여주게 되어 화제입니다.

두 사람은 극중 이다희와 최시원의 고등학교 절친이자 닭집을 운영하는 부부를 맡아 능청스러운 부부 연기를 펼칠 예정입니다.

아래 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검색해보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