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스타워즈] 케이쓰리아이, 신고서 제출… 메타버스 기업 거듭난다

이지운 기자 2024. 6. 25. 05: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금융시장 변동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기업공개(IPO) 시장이 개인들의 대안 투자처로 떠올랐다.

이재영 케이쓰리아이 대표는 "XR 메타버스는 일시적인 트렌드가 아닌 커뮤니케이션의 주축이 될 성장성이 큰 산업"이라며 "코스닥 상장을 통해 실세계 기반 메타버스 서비스 제공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실세계 기반 메타버스 서비스 제공 기업으로 성장할 것"
[편집자주] 금융시장 변동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기업공개(IPO) 시장이 개인들의 대안 투자처로 떠올랐다. 지난해에 이어 연초부터 2차전지와 인공지능(AI), 반도체 등 IPO 시장이 호조를 보이고 있어서다. 전문가들은 공모주 투자에 성공하려면 단기 재료에 흔들리지 말고 기업을 철저히 분석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주린이(주식+어린이)에게 새내기 상장사의 실적에 리스크 등 분석은 어렵기 마련. 불확실성의 시대, 'IPO 스타워즈'가 자고 나면 새롭게 등장하는 예비 상장사 및 새내기 상장사를 소개한다.

케이쓰리아이가 코스닥 상장을 본격화한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내 유일 확장현실(XR) 개발 기업 케이쓰리아이가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상장을 본격화한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케이쓰리아이는 이번 상장으로 140만주를 공모한다. 희망 공모가 밴드는 1만2500원~1만5500원으로 공모금액은 175억원~217억원 수준이다. 상장 후 시가총액은 936억원~1160억원이 될 예정이다.

2000년 설립된 케이쓰리아이는 국내 유일 'XR 미들웨어 솔루션'개발 기업이다. 이 XR 콘텐츠 개발 및 실행을 위해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개방형 소프트웨어로 2015년 케이쓰리아이가 국내 최초로 개발한 핵심 기술이다. ▲제작 효율성 ▲높은 품질 ▲가격 경쟁력 ▲높은 확장성 등의 기술적 경쟁 우위를 갖췄으며 다양한 XR 디바이스 지원과 크로스플랫폼(iOS, Android, Window)상호 연동이 가능하다.

다수의 XR 메타버스 관련 기업들이 특정 콘텐츠 제작에 특화돼 있는 반면 케이쓰리아이는 'XR 미들웨어 솔루션' 기반 AR(증강현실) VR(가상현실) MR(혼합현실), 미디어아트, 미디어파사드, 인터렉티브 콘텐츠 등 모든 유형의 콘텐츠를 제작이 가능하다. 최근엔 디지털트윈 시티 솔루션과 결합해 실세계 기반의 메타버스 서비스를 위한 콘텐츠 제작으로 저변을 넓히고 있다.

2023년 기준 케이쓰리아이의 매출액은 131억원, 영업이익은 11억원을 기록했다. 최근 3년간 연평균 매출 성장률은 58.6%으로 지속적인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케이쓰리아이는 향후 경쟁사 대비 넓은 기술적 스펙트럼을 통해 사업구조를 고도화하고 공공기관 중심에서 일반 기업체로 고객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성장 모멘텀을 확보해 갈 예정이다.

이재영 케이쓰리아이 대표는 "XR 메타버스는 일시적인 트렌드가 아닌 커뮤니케이션의 주축이 될 성장성이 큰 산업"이라며 "코스닥 상장을 통해 실세계 기반 메타버스 서비스 제공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지운 기자 lee1019@mt.co.kr

Copyright © 머니S & money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