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는 말한다] 주황빛 된 알래스카 강…“온난화 영향”

KBS 2024. 5. 24. 12:43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구 온난화 영향으로 미국 서북단 알래스카의 강 수십 개가 주황빛으로 변하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 캘리포니아대 연구팀은 영구동토층이 녹아내리면서 토양 속에 있던 철 등 광물이 산화 작용을 일으키며 강으로 흘러 들어가 강물 색이 주황빛으로 바뀌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강물이 다른 강과 섞이면 생태계에 영향을 주게 되고, 결국, 어류의 서식지 등을 바꿔놓을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 제보하기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카카오 '마이뷰', 유튜브에서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KBS

Copyright © KB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