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레르기 비염도 유전...엄마-아빠 있다면 아이도 75%

최지현 입력 2024. 3. 1. 06:21 수정 2024. 3. 1. 06:2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삼일절인 오늘(1일)은 꽃샘추위로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게 된다.

알레르기 비염은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항원) 때문에 코 안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알레르기 비염이 봄철에 더 심해지는 이유는 계절적으로 알레르기 원인물질에 더 많이 노출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 알레르기성 비염 환자는 대부분 알레르기 질환 가족력이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건강]
알레르기 비염은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항원) 때문에 코 안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알레르기성 비염 환자는 대부분 알레르기 질환 가족력이 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삼일절인 오늘(1일)은 꽃샘추위로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게 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9~0도, 낮 최고기온은 -3~6도로 예보됐다.

오후부터 충남권과 전라권 서부,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겠고 일부 지역에선 1cm 내외의 눈이나 5mm 미만의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오늘의 건강=이번 연휴 꽃샘추위로 봄도 한 발짝 더 가까워졌다. 하지만, 날이 따뜻해지는 봄철엔 반갑지 않은 불청객도 찾아온다. 바로 알레르기 비염이다.

알레르기 비염은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항원) 때문에 코 안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이 때문에 콧물이 나고 재채기, 코막힘, 간지럼 등의 증상이 발생한다. 알레르기 비염이 봄철에 더 심해지는 이유는 계절적으로 알레르기 원인물질에 더 많이 노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게 꽃가루다. 봄철엔 비가 잘 내리지 않는 반면, 많은 종류의 꽃이 피기 시작하며 공기 중 꽃가루 농도가 짙어진다. 봄이나 가을철 심해지는 미세먼지도 한 원인이다. 미세먼지는 각종 유해 물질을 많이 포함해 코 점막을 자극하기 쉽다.

한편, 알레르기성 비염 환자는 대부분 알레르기 질환 가족력이 있다. 부모 중 한쪽에 알레르기 질환이 있으면 50%, 양쪽 모두 알레르기 질환이 있으면 75%의 확률로 알레르기 비염 증상이 나타난다.

가장 좋은 치료 방법은 항원과의 접촉을 최대한 줄이는 환경요법이다. 알레르기 비염을 일으키는 항원엔 집먼지 진드기가 가장 흔하다. 피부 반응 검사 시 알레르기성 비염 환자의 80%에게서 양성 반응이 나타납니다.

그다음 원인으론 꽃가루다. 쑥, 돼지풀, 오리나무 등이 흔하다. 그 외에도 곰팡이, 동물의 털, 비듬 등도 원인이 된다. 개와 고양이 등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늘어나는데, 반려동물이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원인인 환자도 많다.

서울특별시 서남병원 이비인후과 전병두 과장은 "항원에 노출되는 일을 최대한 피하는 게 중요하지만, 환경상 완전한 차단은 불가능해 항히스타민제, 국소 스테로이드제, 혈관수축제 등 약물치료를 주로 의존하게 된다"면서 "특히 알레르기 질환 관련 가족력이 있다면 신생아의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 첫 6개월간 모유 수유를 권한다"고 말했다.

최지현 기자 (jh@kormedi.com)

Copyright © 코메디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