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착] 전장 투입되자마자 ‘화르르’…美 에이브럼스 전차 첫 파괴

박종익 입력 2024. 2. 27. 10:2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최근 러시아군 진지에 포격을 가하면서 최초로 실전에 투입된 것으로 확인된 에이브럼스 전차가 처음으로 파괴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간) 미 군사전문매체 더워존은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공급한 M1 에이브럼스 전차 중 한 대가 상당한 피해를 입은 것으로 보이며 이는 이번 전쟁에서 첫번째 손실이라고 보도했다.

러시아군도 도네츠크 지역에서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제공해 작년 가을 전선에 배치된 주력전차 에이브럼스를 처음으로 파괴했다고 주장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지난 26일 엑스에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제공한 에이브럼스 전차가 화염에 휩싸인 모습이 공개됐다.

최근 러시아군 진지에 포격을 가하면서 최초로 실전에 투입된 것으로 확인된 에이브럼스 전차가 처음으로 파괴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간) 미 군사전문매체 더워존은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공급한 M1 에이브럼스 전차 중 한 대가 상당한 피해를 입은 것으로 보이며 이는 이번 전쟁에서 첫번째 손실이라고 보도했다.

에이브럼스 전차가 파괴되는 영상의 일부

에이브럼스 전차가 전장에서 불타는 모습은 이날 엑스(옛 트위터)등 소셜미디어를 통해 먼저 알려졌다. 실제 공개된 영상을 보면 에이브럼스 전차는 러시아군의 공격을 받아 기동을 멈추고 화염에 휩싸인 것이 확인된다. 에이브럼스 전차가 파괴된 장소는 우크라이나 동부 요충지 도네츠크 아우디이우카의 한 마을 인근으로 알려졌다. 더워존은 “에이브럼스 전차가 파괴될 당시 러시아군이 어떤 무기를 사용했는지, 당시 승무원들은 어떻게 됐는지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러시아군도 도네츠크 지역에서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제공해 작년 가을 전선에 배치된 주력전차 에이브럼스를 처음으로 파괴했다고 주장했다.

우크라이나 제47기계화여단의 에이브럼스 탱크가 눈 덮인 전장에서 기동하고 있다. 사진=우크라이나 국방부 엑스

이에앞서 우크라이나 국방부는 23일 엑스를 통해 제47기계화여단의 에이브럼스 전차가 눈 덮인 전장에서 기동하고 한 러시아군 진지에 포격을 가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이에대해 우크라이나 국방부는 에이브럼스 전차가 실전에 투입된 첫번째 사례라고 확인했다. 결과적으로 에이브럼스 전차가 실전에 투입된 지 며칠되지 않아 파괴된 셈이다.

미국 M1A2 에이브람스가 포탄을 발사하는 모습. 자료사진

세계 최강의 전차로 불리는 에이브럼스는 지난해 9월 처음으로 31대의 전차가 우크라이나에 인도됐지만 최근까지 전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1980년부터 실전 배치된 에이브럼스는 미국 주력 전차로 현존하는 전차 중 세계 최강으로 꼽힌다. 에이브럼스는 120㎜ 주포와 50구경 기관총, 7.62㎜ 기관총을 장착하고 1500마력 가스터빈엔진을 탑재해 최대 시속 42마일(약 67㎞)로 주행할 수 있다. 특히 최근에는 장갑 소재가 열화우라늄으로 업그레이드돼 탑승 장병들을 더욱 견고하게 보호할 수 있다.

박종익 기자

Copyright © 서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