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 팀 감독도, 김연경도 인정한 윌로우 효과…"흥국, 완전체로"

홍규빈 입력 2024. 2. 12. 19:0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여자 프로배구 외국인 선수 윌로우 존슨(등록명 윌로우)은 흥국생명의 복덩이다.

김연경은 "저는 다른 나라 리그를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윌로우의 적극적인 모습을 영상을 통해 봤었다"면서 "기대보다도 더 좋은 태도와 실력을 갖춘 선수다. 팀에 정말 보탬이 된다"고 말했다.

김연경은 "우리 팀 선수들의 MBTI(성격유형검사)를 보면 내향적인 선수들이 많아 적극성이 떨어지는 부분이 있다"면서 "경기를 끌어나가고 주도적인 윌로우가 오면서 (팀이) 완전체가 됐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흥국생명 승리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와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의 경기. 세트스코어 3-0으로 승리한 흥국생명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2.2.12 xanadu@yna.co.kr

(수원=연합뉴스) 홍규빈 기자 = 여자 프로배구 외국인 선수 윌로우 존슨(등록명 윌로우)은 흥국생명의 복덩이다.

흥국생명(승점 62)은 12일 리그 선두 현대건설(승점 65)을 세트 점수 3-0(25-14 25-18 25-20)으로 완파하고 승점 3 차이로 따라붙었다.

올스타 휴식기까지만 해도 현대건설과 승점 8 차이였는데, 윌로우가 합류한 뒤 4연승을 달리며 격차를 단숨에 좁혔다.

당초 윌로우는 지난 2년간 V리그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선택받지 못했던 터라 과연 옐레나 므라제노비치(등록명 옐레나)의 공백을 메울 수 있을지 물음표가 따라붙었다.

메이저리그의 전설적인 투수 랜디 존슨의 딸로서 더 주목받기도 했다.

하지만 윌로우는 자신의 힘으로 경쟁력을 입증해나가고 있다.

윌로우는 이날도 서브 에이스 3개를 포함해 14득점(공격 성공률 36.67%)을 터뜨려 김연경(17점), 레이나 토코쿠(등록명 레이나·11점)와 굳건한 삼각편대를 이뤘다.

기뻐하는 흥국생명 선수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와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의 경기. 득점에 성공한 흥국생명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2.2.12 xanadu@yna.co.kr

경기 전후로 만난 마르첼로 아본단자 흥국생명 감독과 김연경은 한목소리로 '윌로우 효과'를 말했다.

아본단자 감독은 "(윌로우의 합류 이후) 공격적인 퀄리티뿐만 아니라 코트 안에서의 태도가 좋아졌다"면서 "선수들의 호흡이 예전보다 잘 맞고 팀 정신이 좋아졌다"고 평가했다.

윌로우 영입 과정을 지켜봤던 김연경도 엄지를 치켜세웠다.

김연경은 "저는 다른 나라 리그를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윌로우의 적극적인 모습을 영상을 통해 봤었다"면서 "기대보다도 더 좋은 태도와 실력을 갖춘 선수다. 팀에 정말 보탬이 된다"고 말했다.

김연경은 "우리 팀 선수들의 MBTI(성격유형검사)를 보면 내향적인 선수들이 많아 적극성이 떨어지는 부분이 있다"면서 "경기를 끌어나가고 주도적인 윌로우가 오면서 (팀이) 완전체가 됐다"고 말했다.

경기에 앞서 강성형 현대건설 감독도 윌로우에 대해 "테크닉은 있어 보이지만, 높이나 힘이 압도적인 것은 아니다"라면서도 "(윌로우의 합류로) 팀이 뭉치는 분위기로 바뀌었다"고 평가했다.

윌로우는 "V리그에서 경기하는 것이 즐겁다"면서 "팀에서 필요로 하는 에너지를 채워줄 수 있는 선수라고 해줘서 너무 좋다"고 웃어 보였다.

공격하는 윌로우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와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의 경기. 흥국생명 윌로우가 공격하고 있다. 2022.2.12 xanadu@yna.co.kr

bingo@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