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배구 흥국생명, 현대건설 완파…승점 3점차 추격

이성훈 기자 입력 2024. 2. 12. 18:57 수정 2024. 2. 12. 19: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흥국생명은 12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원정 경기에서 현대건설을 세트 점수 3-0(25-14 25-18 25-20)으로 제압했습니다.

승점 3을 챙긴 흥국생명(승점 62·22승 6패)은 리그 1위 현대건설(승점 65·21승 7패)에 승점 3점차로 따라붙었습니다.

흥국생명에선 김연경(17점)과 윌로우(14점)가 31점을 합작했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12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와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의 경기. 흥국생명 윌로우가 공격하고 있다.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이 선두 현대건설과 맞대결에서 완승을 거두고 승점 3점차로 추격했습니다.

흥국생명은 12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원정 경기에서 현대건설을 세트 점수 3-0(25-14 25-18 25-20)으로 제압했습니다.

승점 3을 챙긴 흥국생명(승점 62·22승 6패)은 리그 1위 현대건설(승점 65·21승 7패)에 승점 3점차로 따라붙었습니다.

흥국생명은 올스타 휴식기가 끝나고 새 외국인 선수 윌로우 존슨(등록명 윌로우)이 합류한 뒤 4연승을 달렸습니다.

반면 현대건설은 주전 공격수 위파위 시통(등록명 위파위)이 어깨 통증으로 결장한 악재 속에 완패를 당했습니다.

흥국생명에선 김연경(17점)과 윌로우(14점)가 31점을 합작했습니다.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남자부 경기에서는 우리카드가 현대캐피탈에 3-0(25-23 25-22 25-13) 완승을 거두고 4연승을 이어갔습니다.

전날 대한항공(17승 11패, 승점 53)에 1위 자리를 내줬던 우리카드는 시즌 19승(9패)째를 수확하며 승점 55로 우리카드에 승점 2점차로 앞서 선두를 탈환했습니다.

우리카드는 외국인 공격수 마테이 콕(등록명 마테이)이 발목을 다쳐 시즌 아웃된 상황에서도 지난 10일 OK금융그룹에 이어 현대캐피탈까지 잡았습니다.

우리카드는 한성정(13득점)과 잇세이 오타케(등록명 잇세이·12득점), 송명근(11득점) 등 선수들이 고른 활약을 보였습니다.

현대캐피탈은 외국인 주포 아흐메드 이크바이리(등록명 아흐메드)가 15득점,허수봉이 14득점을 기록했지만 범실을 22개나 범하며 5개에 그친 우리카드에 완패를 당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Copyright©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