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가성 옆을 지나는 폰스-브룩스 혜성 포착 [우주를 보다]

입력 2023. 12. 9. 17: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지난 4일 주기혜성 12P/폰스-브룩스(Pons-Brooks)가 북반구의 거문고자리 알파별 베가와 함께 포착됐다.

또한 폰스-브룩스 혜성은 2024년 6월 2일 지구에 가장 가까운 거리인 근지점에 도달하는데, 이때 거리는 약 1.55AU(2억 3200만km)이며, 혜성의 겉보기 등급 4.5 정도로 밝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거문고자리의 베가 옆을 지나는 71년 주기의 폰스-브룩스 혜성(오른쪽). 사진=Dan Bartlet

지난 4일 주기혜성 12P/폰스-브룩스(Pons-Brooks)가 북반구의 거문고자리 알파별 베가와 함께 포착됐다. 지구의 밤에서 다섯 번째로 밝은 별인 베가는 지구로부터 약 25광년 떨어져 있으며, 그 훨씬 더 희미한 혜성은 약 21광분 거리에 있다.

​최근 몇 달 동안 폭발로 인해 폰스-브룩스 혜성의 밝기는 극적으로 증가했다. 뿔 같은 모습으로 인해 '악마의 혜성'이라는 별명을 붙여준 우주 마니아들은 이 혜성의 큰 코마(핵)가 왜곡된 모양이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우주선인 밀레니엄 팰컨과 비슷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주기가 20년 이상 200년 이하인 핼리형 혜성인 폰스-브룩스는 71년의 궤도 주기를 가진 단주기혜성으로, 1954년에 태양계 내부를 마지막으로 방문했다.

지난 10월 7일 촬영된 12P/ 폰스-브룩스 모습

폰스-브룩스 혜성은 2024년 4월 21일 태양에 가장 가까운 근일점을 통과할 것으로 보이며, 이는 4월 8일 개기일식 경로가 북미를 가로지른 지 불과 2주 후다. 이때 혜성의 절대등급은 약 5로, 가장 밝게 알려진 주기혜성 중 하나에 속한다. 또한 폰스-브룩스 혜성은 2024년 6월 2일 지구에 가장 가까운 거리인 근지점에 도달하는데, 이때 거리는 약 1.55AU(2억 3200만km)이며, 혜성의 겉보기 등급 4.5 정도로 밝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혜성의 핵은 지름이 약 30km인 것으로 추정된다.

​폰스-브룩스 혜성은 1812년 7월 장-루이 폰스에 의해 마르세유 천문대에서 발견되었으며, 이후 1883년 윌리엄 로버트 브룩스에 의해 재발견되었다.
 

이광식 과학 칼럼니스트 joand999@naver.com

Copyright© 서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