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T '올해의 스타일리시 인물'로 윤대통령·뉴진스 선정

권영미 기자 입력 2023. 12. 7. 05:52 수정 2023. 12. 7. 05:5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뉴욕타임스(NYT)가 6일(현지시간) 올해의 스타일리시 인물 71명에 윤석열 대통령과 뉴진스를 포함시켰다.

NYT의 스타일 섹션은 이날 발표한 '2023년 스타일스의 가장 스타일리시한 사람 71명'으로 한국인 중에서는 뉴진스와 윤 대통령을 꼽았다.

윤대통령에 대해서는 "백악관에서 그가 선보인 완벽한 '아메리칸 파이' 공연은 '아메리칸 아이돌'에 걸맞은 작품이었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윤대통령의 '아메리칸 파이' 노래 높이 평가
미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워싱턴 DC 백악관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마이크를 잡고 노래를 부르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어깨춤을 추며 흥겨워 하고 있다. 2023.04.26. ⓒ 로이터=뉴스1 ⓒ News1 김성식 기자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뉴욕타임스(NYT)가 6일(현지시간) 올해의 스타일리시 인물 71명에 윤석열 대통령과 뉴진스를 포함시켰다. NYT의 스타일 섹션은 이날 발표한 '2023년 스타일스의 가장 스타일리시한 사람 71명'으로 한국인 중에서는 뉴진스와 윤 대통령을 꼽았다.

윤대통령에 대해서는 "백악관에서 그가 선보인 완벽한 '아메리칸 파이' 공연은 '아메리칸 아이돌'에 걸맞은 작품이었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아메리칸 아이돌'은 미국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지난 4월 백악관 국빈 만찬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윤 대통령이 평소 돈 맥클린 팬이라는 점을 알고 맥클린의 친필 사인이 담긴 통기타를 깜짝 선물했다. 이에 윤 대통령은 맥클린의 대표곡 아메리칸 파이를 직접 노래했다.

뉴진스에 대해서는 "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 리듬앤블루스(R&B)에서 영감을 받은 사운드를 가진 토끼귀를 쓴 뉴진스의 멤버들은 빌보드 차트 정상에 올랐으며 K-pop 여성 가수 최초로 롤라팔루자(시카고에서 열리는 대규모 음악 축제)에서 공연하는 등 다양한 차별점을 가졌다"고 평가했다.

다른 스타일리시한 정계 인물로는 찰스 3세와 패트릭 맥헨리 미국 하원의원 등도 올랐다.

kym@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